기사 메일전송
봄기운 한가득 고로쇠 수액 맛보세요 - - 구례군, 지리산 ‘고로쇠수액’본격채취 시작 -
  • 기사등록 2012-02-04 13:42:21
기사수정
 
구례군에서는 2월부터 본격적인 고로쇠수액 채취에 들어간다

구례군(군수 서기동)은 지리산 고로쇠수액의 명성을 이어나가기 위해 두 차례에 걸쳐 채취자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을 실시했으며, 채취지역에 대한 사후관리를 통해 수액자원을 보호하고, 철저한 위생과 품질관리를 통해 소비자 신뢰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구례 고로쇠수액은 삼국시대부터 천왕봉에서 지내는 풍년기원제에 올렸을 정도로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고 있다. 또한, 미네랄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예로부터 ‘뼈에 좋은 골리수’라 불리며, 특히 지리산에서 생산되는 고로쇠수액은 4대 미네랄인 칼슘, 칼륨, 마그네슘, 나트륨이 95%를 차지하고 있어 그 효능이 최고라 할 수 있다.

한편, 구례군은 고로쇠수액이 주로 생산되는 마산, 토지, 산동면 일대는 화엄사, 연곡사, 지리산온천 등이 연접하고 있어 편히 쉬면서, 고로쇠수액을 맛보고, 지리산의 절경을 즐길 수 있어 매년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며, 3월말까지 70만여ℓ를 생산하여 농한기 산촌주민들에게 18억여원의 판매소득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6768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따뜻한 연말과 밝은 새해 염원하는 성탄트리 점등식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첫 수매 현장 찾아
  •  기사 이미지 [현장르포] 11월 11일이 무슨 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