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최선국 도의원, “탄소중립 성공을 위해선 환경교육부터 변해야” - 전남도 환경교육 컨트롤타워 부재, 개선 서둘러야
  • 기사등록 2022-08-08 13:27:2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유길남 기자] 전라남도가 2050탄소중립을 선도하겠다는 기치를 내걸고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탄소중립 성공을 위해서는 환경교육 역량을 강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전라남도의회 최선국 보건복지환경위원장(더불어민주당, 목포1)은 지난 2일, 이범우 전남도 기후생태과장, 김광춘 자연환경연수원장 등 환경교육 관계자들과 환경교육 실태 점검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최 위원장은 “전남도 환경교육의 문제점은 컨트롤타워가 없어 탄소중립과 같은 도정 주요시책의 통합교육이 어렵고, 지역환경교육센터도 없어 환경교육에 대한 도민의 접근성이 떨어지고 전문가 양성과 활용도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최선국 위원장은 간담회에서 논의한 결과를 바탕으로 환경교육 개선안을 마련해 전남도 기후생태과에 전달할 예정이다.

   

환경교육 개선안의 주요내용으로는 도, 교육청, 학교, 환경교육센터, 민간단체 등이 참여한 환경교육정책 통합‧조정 기구 구성과 환경교육 컨트롤타워 역할을 담당할 광역환경교육센터 지정, 22개 시‧군 환경교육 조례 제정과 지역환경교육센터 설립 등이 있다.

  

최선국 위원장은 “탄소중립의 실현은 모든 도민이 기후위기에 공감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행동으로 옮겼을 때 가능하다”며, “이를 환경교육이 뒷받침할 수 있도록 정책대안과 조례안 마련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선국 위원장은 ‘일하는 상임위, 성과를 내는 상임위’를 만들기 위해 소관 분야인 보건복지환경에 대한 정책대안 마련에 노력하고 있으며, 특히 협치를 통한 문제해결을 중시해 타 상임위, 교육청 등과 적극적인 소통을 추진하고 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197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핑크빛으로 물든 주민 복지 숲
  •  기사 이미지 가을꽃축제 개막 앞둔 장성 황룡강 “야경 이쁘네”
  •  기사 이미지 우리는 보성 꿈나무 명창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