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남 사랑의열매 『희망2022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100도 돌파! - 캠페인 출범 48일 만에 사랑의 온도탑 100.9도 조기달성 - 남은 14일, 끝까지 온기를 이어갈 수 있도록 도민 참여 필요
  • 기사등록 2022-01-17 12:46:2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노동일, 이하 전남 사랑의열매)는 ‘희망2022나눔캠페인’이 지난해 12월 1일 출범이후 48일 만에 90억 1천 5백만 원을 모금하며 사랑의 온도탑 100.9도를 달성 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전남 사랑의열매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으로 전라남도 내 복지사업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를 고려하여, 지난해 목표액인 79억 원 대비 13% 늘어난 89억 3천 2백만 원을 목표로 출발했다.

 

기부자 유형별로 보면 개인이 49.1%(44억 2천여만 원), 법인 50.9%(45억 8천여만 원)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동기 기준 개인 44%(34억 5천여 원), 법인 56%(43억 9천여만 원)에 비교하면 개인기부 금액이 28% 늘어난 수치이다. 


예년보다 꽁꽁 얼어붙은 한파 속에도 전라남도 내 곳곳에서 따뜻한 훈풍이 불고 있어 캠페인 종료일 31일까지 도민들의 나눔 참여가 기대된다.

 

노동일 전남 사랑의열매 회장은 “코로나19 상황과 얼어붙은 추운 날씨 속에도 이웃을 위한 따뜻한 나눔의 손길이 있었기에 나눔온도 100도 조기달성을 이룰 수 있었다” 며 “남은 기간 캠페인 전개에 집중하여 더 많은 곳에 도움의 손길이 전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5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350년 마을 수호신 ‘이팝나무 당산목’
  •  기사 이미지 구례수목원 전시관 여름꽃 만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