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옹진군 백령면, "까나리액젓 가공시설" 준공식 가져
  • 기사등록 2009-07-27 09:44:32
기사수정
 
옹진군 백령면에서는 고품질 및 대량생산을 위한, 현대식시설을 갖춘 ‘까나리액젓 가공시설’ 준공식이 지난 7일 있었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준공된 까나리액젓 가공시설은 20억(국․시비 60%포함)을 들여 작년 9월부터 착공한 것으로, 가동은 1,255㎡(379평)규모의 가공공장이며 나동은 175㎡(52평)규모의 폐기물 처리시설로 1층 2개동의 철골구조로 되어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조윤길 옹진군수는 6~9일까지 있는 백령․대청면 민생현장방문 일정을 수행원과 함께 일부 마치고, 준공식에 시․군의원을 비롯한 관계수협장, 유관기관 및 주민 등이 참석한 자리에서 “까나리액젓 공장의 의미는 잡는 어업에만 의존하던 단순 노동집약형 수산업구조에서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교두보로서의 그 중요성이 매우 크며, 앞으로 옹진군은 수산자원 증강을 위한 자원조성사업과 각종 수산물 가공사업을 대대적으로 지원, 주민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53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  기사 이미지 커피향 가득한 동명동 거리를 가다~
  •  기사 이미지 국화향 가득한 함평으로~
곡성 섹션 하단 배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