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전세계조리사대회 잔치마당!! - 먹는 쿡, 만드는 쿡, 보는 쿡, 듣는 쿡... 가족단위 체험형 문화행사 풍성
  • 기사등록 2012-04-01 14:42:19
기사수정
 
세계 97개국의 유명조리사들과 식품 관계자가 다수 참가하는 전세계 조리사들의 요리올림픽‘2012대전세계조리사대회’가 5월 1일부터 12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 및 대전무역전시관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WACS총회, 한국국제음식박람회(IFK), 한국특색음식경연대회, 국제식품산업전, 국제소믈리에경기대회, 문화체험 등 다양한 분야에서 다채로운 행사로 개최된다.

특히, 대회 전 기간에 걸쳐 일반 관람객 누구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문화체험행사가 진행, 세계 여러 나라의 음식문화를 직접 보고 듣고 만드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이 행사는 먹는 쿡, 만드는 쿡, 보는 쿡, 듣는 쿡 등 4가지 주요테마로 진행된다.

‘먹는 쿡’은 태국, 인도네시아, 중국, 스페인 등 세계 9개국 나라의 대표음식을 시식 체험할 수 있도록 꾸며진다. 이번 시식체험은 1일 3회 운영되며 평일의 경우 회당 약 900명 주말은 약 1800명의 관람객을 맞을 계획이다.

‘만드는 쿡’은 우리나라 전통음식인 떡과 한과, 다양한 컬러푸드, 세계전통 탈, 의상을 직접 만들어보는 시간이 마련된다. 일반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전통떡 만들기, 전통한과 만들기, 컬러푸드 요리교실, 세계전통탈 만들기, 세계전통의상 클레이인형 만들기 등 무료 체험프로그램은 1일 570여 명씩 5월 2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며 대전세계조리사대회 홈페이지 (www.wacs2012.org)를 통해 4월 1일부터 선착순 접수한다.

‘듣는 쿡’은 우리나라와 세계 각국의 다양한 문화공연과 대중문화 공연무대 등으로 알차게 꾸며진다.

‘보는 쿡’은 세계의 음식문화와 전통문화를 소개하고 각국의 민속공예품을 직접 만들어보는 시간으로 꾸며질 계획이다. 대륙별로 총 12개국의 음식문화와 민속 물품을 만나볼 수 있는 전시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객을 맞게 된다.

조직위 관계자는“전문가들이 펼치는 수준 높은 요리경연 외에도 일반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어 이번 대회에 많은 국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719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노관규 이사장, 국내 최대 기중기 사용, 바위 3개 국가정원 꿈의 광장에
  •  기사 이미지 무등산국립공원 11월 30일 정상부 상고대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가수 전가연 메인센터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