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보길초, 2022. 반려해변 전국대회 최우수상 입상 - 최고의 반려해변 가족이 된 보길초등학교 공룡알특공대
  • 기사등록 2022-09-23 15:34:23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보길초등학교(교장 우기윤)는 9월 22일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해양환경공단이 주관하는 제1회 반려해변 전국대회 본선에 참가하여 최우수상에 입상하였다.

  

이 대회는 반려해변이라는 생소한 개념을 민간 주도형 해변관리 프로그램으로 정착시키기 위해 평가-환류체계 도입을 통한 지속 가능한 반려해변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취지로 올해 처음으로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었다. 


8월 22일 기준 66개의 기관이 53개의 해변을 반려해변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는 가운데 이 날 대회에는 본선에 진출한 10개 기관이 우수사례를 공유하였다. 

  

보길초등학교 대표 김0현, 김0윤 학생은 전라남도 완도군 보옥리에 위치한 공룡알해변을 입양한 배경, 정화 및 캠페인 활동, 활동 소감 및 향후 계획 등을 담은 현장감 넘치는 활동 사진과 본교 학생 및 학부모 인터뷰 영상들을 귀엽고 당찬 태도로 발표하여 대회 최고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반려해변은 이름 그대로 기업·단체·학교 등이 특정 해변을 맡아 자신이 키우는 반려동물처럼 가꾸고 돌보는 해변입양 프로그램이다. 

  

보길초등학교는 지난 4월 12일, 다도해해상국립공원관리공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반려해변 입양인증식을 가진 뒤 교육과정 연계 해양·생태환경교육, 반려해변 가꾸기 체험학습, 마을·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해양·생태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대회에 참가한 김0현 학생은 “보길도에서 태어나 초등학교 6학년인 지금까지 자라면서 바다에 대해 크게 관심을 가진 적이 없었지만 반려해변을 가꾸며 바다가 없었다면 우리 가족이 지금 어떻게 살고 있었을까 하는 생각과 집으로 돌아가면 지금보다 더 열심히 해변 쓰레기 줍기와 가꾸기 활동을 해야겠다고 생각했어요.”라고 전했다. 

  

함께 대회에 참석한 학부모 김00님은 “학교에서 아이들에게 삶의 터전인 바다를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바다의 소중함을 몸으로 느끼고 아이들의 생각에 변화를 줄 수 있는 기회가 되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보길초등학교는 지역사회, 가정과 함께하는 반려해변 가꾸기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보길도 보옥리 공룡알 해변 해양환경 정화 캠페인 활동 및 미래세대 환경지킴이 양성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51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노관규 이사장, 국내 최대 기중기 사용, 바위 3개 국가정원 꿈의 광장에
  •  기사 이미지 무등산국립공원 11월 30일 정상부 상고대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