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유정복 시장, 집단민원 해결 위한‘소통의 날’지속 추진 - 14일, 민선8기 두 번째 ‘집단민원 소통의 날’열어 - - 진심과 배려의 소통으로 집단민원 해결 방안 모색 -
  • 기사등록 2022-09-14 15:32:1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박문선기자인천시가 오랜 기간 해결되지 않고 있는 집단민원의 해결 실마리를 찾기 위해 소통 테이블에 앉았다.


인천광역시는 유정복 시장이 14일 소접견실에서 집단민원 소통의 날을 통해 장기 미해결 주요 집단민원 대표자들을 만났다고 밝혔다인천시는 정기적으로 집단민원 소통의 날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8월 3일 첫 소통의 날 운영에 이은 두 번째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민선8기 3대 핵심가치 중 하나로 소통을 내세우며 출범 이후 인천시의 여러 집단민원에 귀를 기울이고 어려움을 호소하는 시민들과 적극 소통해 왔었다이번 소통의 날 운영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겠다.’던 시민들과의 약속을 실천한 것이다.


이날 유정복 인천시장이 만난 집단민원은 ▲송도아암물류2단지 화물차 주차장 반대 ▲캠프마켓 반환에 따른 사업추진에 대한 주민의견 수렴 ▲인천시정 현안에 대한 건의 제안 ▲푸른송도배수지 무단점유 대집행 보상요구 등 총 4건이다.


이들 민원은 지난 몇 해에 걸친 갈등으로 해결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이에 개별 면담을 통해 시민들과 한마음으로 문제를 해결하고자 이번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소통의 장에는 송도시민총연합회 공동대표부평숲추진위원회위원장인천총연합회 공동대표소망기도원 대표 등이 참석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집단민원 소통의 날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진심과 배려로 소통하며 공감하는 인천시정이 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권리신장과 사회발전에 따라 공익사업을 수행하면서 집단민원의 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그 성격이 복잡․다양해지고 있어 갈등 해결이 어렵다.”면서 집단민원이 신속하고 공정하게 해결될 수 있도록 인천시가 책임있는 역할을 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44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에 봄 소식 전하는 황설리화
  •  기사 이미지 보성 열선루 찾은 김철우 군수, 현장에 답이 있다.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겨울바다 보물 ‘매생이’ 수확 한창
가수 전가연 메인센터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