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공단고가교~서인천IC 혼잡도로, 경인고속도로 지하화 - 국토부 투자심사위원회 심의 통과 - 향후 기재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결정 예정
  • 기사등록 2021-11-10 12:28:37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박문선기자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공단고가교~서인천IC 혼잡도로 개설」 및 「경인고속도로 지하화」사업이 11월 8일 국토교통부 투자심사위원회 심의 결과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신청대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공단고가교~서인천IC 혼잡도로 개설」은 지난 7월 4차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개선계획에 반영된데 이어이번에 국토교통부 투자심의도 통과함에 따라 향후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공단고가교~서인천IC 혼잡도로 개설」은 인천대로 교통 혼잡구간에 총사업비 5,972억 원을 들여 왕복 4차로지하도로 4.5㎞를 건설하는 사업으로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하면 사업비의 50%를 국비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인천시는 해당 구간에 지하도로를 건설하면인천대로와 주변지역 교통 혼잡이 크게 개선되면서 주변 원도심이 시민 중심적이고 친환경적으로 재생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경인고속도로 지하화」는 신월∼서인천IC~남청라IC까지 연장 19.3㎞의 지하 고속도로를 건설하는 사업이다이 사업 역시 이번에 국토교통부 투자심의 통과함에 따라 향후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임상균 시 고속도로재생과장은 기획재정부한국개발연구원(KDI) 등 관계 기관에 사업의 필요성을 적극 설명해 향후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398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순천드라마촬영장, 황금색을 자랑하는 금계국 물결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가수 전가연 메인센터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