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평창조직위, UNGC 한국협회와 ‘지속가능’ 대회 업무협약 - 평창올림픽을 통한 사회적 책임 ‘공동노력(collective action) 캠페인’ 전개
  • 기사등록 2017-07-30 16:11:01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27일 “이희범 조직위원장과 이동건 유엔글로벌콤팩트(UNGC) 한국협회장이 이날 오전 서울 중구 UNGC 한국협회 사무국에서 지속가능한 올림픽대회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엔 선준영 UNGC 한국협회 부회장과 박석범 사무총장 등도 참석했다.

 

UNGC(UN Global Compact)는 유엔(UN)과 기업 간 협력을 통해 유엔이 추진하고 있는 지속균형발전에 기업들의 동참을 장려하고 국제사회 윤리와 국제환경 개선을 위해 지난 2000년 창설된 유엔 산하 전문기구로, 현재 전 세계 80여 개국의 협회를 통해 약 12,000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해 유엔이 채택한 인권, 노동, 환경, 반부패의 4대 분야, 10대 원칙을 기업의 전략과 운영에 반영해 이행토록 하고 있다.

 

한국협회는 2007년 9월 설립됐으며, 240여 개 회원사들이 참여하고 있다.

 

평창 조직위와 UNGC 한국협회는 이날 협약에 따라 올림픽 행사 준비와 개최, 사후 관리의 전 과정에서 환경, 사회, 경제(ESG)를 포괄하는 지속가능성 원칙을 적용함으로써 사회적 책임 활동을 실시하는 ‘공동노력(Collective Action)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평창의 지속가능성 추진실적에 국제사회의 신뢰를 더하게 됐다. 공동노력 캠페인을 통해 유엔글로벌콤팩트의 가치와 평창조직위의 지속가능성 원칙이 더욱 널리 알려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동건 회장은 “메가 스포츠는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에 크게 기여하는 기회가 될 수 있다”며, “협회는 평창대회와 연계된 수많은 기업과 기관들이 대회를 준비하고 운영함에 있어, 세계 평화와 번영에 기여하는 지속가능한 메가 스포츠의 표본이 될 수 있도록 조직위와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0583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참사랑 찾아 가는 가을 여행' 꽃무릇 축제속으로
  •  기사 이미지 늦여름 정취 백미, 백련사 백일홍 만개
  •  기사 이미지 의병 도시 보성에서, 명량 이순신리더십 캠프 열려
가수 전가연 메인센터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