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부산시, 「2023 우수 착한가격업소」 4곳 선정 - ◈ ▲명지돼지국밥(강서구) ▲부원(서구) ▲오양수산장어구이센터(기장군) …
  • 기사등록 2023-12-04 18:30:27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문종덕 기자]]착한가격에 맛과 나눔까지… 물가안정에 모범이 된 업소 4곳이 2023 우수 착한가격업소로 선정됐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2023 우수 착한가격업소」로 ▲명지돼지국밥(대표 정점희, 강서구 명지동) ▲부원(대표 정희근, 서구 토성동) ▲오양수산장어구이센터(대표 박성수, 기장군 대변항) ▲돌고래돼지국밥(대표 이옥이, 남구 대연동) 등 4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착한가격업소'는 개인서비스업 중 지역의 타 업소보다 낮은 가격에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소로 정부와 지자체는 개인서비스요금 안정을 위해 2011년부터 이를 지정해오고 있다. 현재 부산은 656곳이 지정돼 있다.


시는 이번 선정을 위해 지난 1개월간 구․군 추천과 현장 심사 등을 진행했다. 선정된 4개 업소는 가격 외에도 위생, 사회봉사 등 여러 항목에서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강서구 소재 ▲명지돼지국밥(돼지국밥 7천 원)은 음식에 대한 자부심과 열정으로 재료를 국내산만 선별, 주인이 직접 조리해 동네 맛집으로 소문이 나 많은 시민이 찾고 있다. 또한 탈북민과 외국인 근로자 음식 봉사 등의 지역사회 나눔 활동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서구 소재 ▲부원(자장면 4천 원)은 음식 가격을 동결하면서도 재료는 푸짐하게 사용해 동네 맛집으로 소문이 나 있으며, 주방을 개방하는 등 매장을 청결하게 관리하고 있다. 특히 어려운 여건에서도 무료급식과 수익 기부 등의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꾸준히 실천해 오고 있다.

 

기장군 소재 ▲오양수산장어구이센터(장어구이 1킬로그램(kg) 4만2천 원)는 지역에서 나는 국내산 장어를 사용해 재료 본연의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타 식당에 비해 푸짐한 양을 제공해 음식에 대한 만족도가 높다. 아울러 자장면 봉사 등 지역사회 나눔 활동도 활발히 펼치고 있다.

 

남구 소재 ▲돌고래돼지국밥(돼지국밥 8천 원)은 100퍼센트(%) 국내산 돼지 사골로 우려낸 육수를 사용해 음식을 조리하며, 주위 학생들이 많이 찾는 맛집으로 소문나 있다. 또한 무료급식소를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 공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해 오고 있다.

 

부산지역 착한가격업소 현황은 부산시 누리집(http://www.busan.go.kr/depart/goodshops)에서 찾아볼 수 있다.

 

신창호 부산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은 “이번에 선정된 업소는 재료비 상승 등의 어려운 영업환경에도 착한가격을 유지할 뿐 아니라, 맛과 위생, 특히 지역사회 나눔 활동에도 앞장서는 업소들”이라며,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지역사회에 모범이 된 착한가격업소를 많이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6287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제47회 보성다향대축제 5월 3~7일 개최
  •  기사 이미지 국가유산 천연기념물 지정 “구례 화엄사 화엄매”
  •  기사 이미지 서구, 뭐슬 발산 동계(洞繼)올림픽 개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