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노관규 순천시장 국회 방문,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 서삼석 예결위원장, 강훈식 예결위 간사 만나 국회 증액사업 반영 요청 -
  • 기사등록 2023-12-04 17:52:35
  • 수정 2023-12-04 18:39:09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서성열 기자]노관규 순천시장이 2024년 정부예산 증액사업을 최대한 확보하기 위해 4일 국회를 방문했다.


노 시장은 서삼석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과 강훈식 예결위 간사 등을 직접 만나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국비 증액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강조하는 등 2024년 국회 증액사업에 대한 국회의 협조를 적극 요청했다.


이날 면담을 통해 시의 6개 현안 사업에 대한 정부안 반영 291억 원, 국회 증액 169억 9천만 원, 총 460억 9천만 원을 건의했다.

 

주요 사업은 ▲ 정원문화산업 핵심거점 육성사업(5억 원) ▲ 순천동천하구 습지 복원사업(220억 원) ▲ 순천 애니메이션산업 클러스터 조성(193억 원) ▲ 순천해룡산단 내부 간선도로 개설(38억 원) ▲ 순천 만거차해역 갯벌원업생태계 복사(2억 천만 원)이다.


노 시장은 박람회로 완성된 정원문화를 정원산업으로 확장하기 위해‘정원문화산업 핵심거점 육성사업’이 필수임을 강조하며 정원소재 수출 등을 위한 정원문화산업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비 5억 원을 증액 요청했다. 


또 수도권 기업유치를 위한 ‘순천 해룡산단 내부 간선도로 개설’사업 관련, 기존 반영된 정부 예산안 8억 원에 국회 30억 원을 추가로 건의해 향후 산업단지 기반 조성에 힘을 실었다.


순천만습지 관련 사업으로는 3건을 증액 요구했다. ‘순천동천하구 습지 복원사업’은 반영된 정부 예산안 90억 원에 국회 130억 원 증액을 건의했고, 

‘순천만 거차해역 갯벌생태계 복원사업’과‘순천만 거차해역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에 각각 국비 2억 8천만 원, 2억 천만 원을 증액 요청했다.


특히, 지역균형 발전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순천 애니메이션산업 클러스터 조성’의 당위성을 피력하며 2024년 정부안에 확정된 국비 193억 원이 최종 반영될 수 있게 국가 차원에서의 지원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관련 사업인 ▲ K-문화콘텐츠산업 육성(2,000억 원) ▲ 문화콘텐츠산업 인력양성 프로젝트(21억 5천만 원)에 대한 전폭적인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순천시의 미래중심 신성장동력 사업인‘K-문화콘텐츠산업 육성’은 노 시장이 직접 건의하여 대통령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받은 바 있다.


노 시장은 "국회 최종 의결 전까지 주요 현안 사업 전액이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정부 및 국회와 긴밀하게 소통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가 건의한 2024년 국·도비 총 6,660여억 원은 현재 정부예산에 반영되어 최종 국회 의결을 남겨두고 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6285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제47회 보성다향대축제 5월 3~7일 개최
  •  기사 이미지 국가유산 천연기념물 지정 “구례 화엄사 화엄매”
  •  기사 이미지 서구, 뭐슬 발산 동계(洞繼)올림픽 개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