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걸그룹 구구단 출신 정미미, 바다해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 배우로 새 출발, “독립영화 주연 발탁”
  • 기사등록 2022-01-19 12:39:01
기사수정

바다해 엔터테인먼트 제공[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걸그룹 구구단 출신 정미미가 배우로 변신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예고한다독립영화의 주인공으로 발탁돼 스크린에 데뷔하는 것.

 

정미미가 바다해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배우로 새롭게 출발한다정미미의 소속사 바다해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로 새로운 출발하는 하는 정미미의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히며 최근 촬영을 마친 영화 남자는 처음을 원하고 여자는 마지막을 원하다에 정미미가 여주인공 혜지 역으로 출연한다고 독립영화 출연 소식을 전해 본격적인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정미미가 출연하는 영화 남자는 처음을 원하고 여자는 마지막을 원한다'는 대학생 때 처음 만나 연애를 시작한 한 쌍의 커플의 연애과정을 그린 이야기다


영화 '야구소녀'의 총괄 프로듀서를 맡았던 온정준 대표의 연결고리컴퍼니가 제작을 맡았으며독립 장편영화 '미숙아등 여러 단편영화웹드라마를 통해 감각있는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이현준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첫 만남의 설렘부터 연인의 데이트다툼결혼 직전 이별까지 6년간의 연애사를 계절별로 그려낸 작품으로정미미는 극중 여주인공 혜지를 맡아 많은 이들의 공감을 유발할 것으로 보인다혜지로 변신한 정미미가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지난 2016년 걸그룹 구구단으로 데뷔한 정미미는 순정만화를 찢고 나온 듯 청순한 비주얼로 팀 내 '비주얼 담당'으로 불리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데뷔 전부터 연기에 대한 관심을 보여 드라마 '프로듀사',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FT아일랜드 '미치도록뮤직비디오 등을 통해 연기활동을 펼쳐왔다데뷔 후에도 '어쩌다 발견한 하루',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꾸준히 연기활동을 이어가며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바다해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으로 배우 활동에 나선 정미미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다방면에서 보여줄 다양한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정미미가 주연을 맡은 영화 '남자는 처음을 원하고 여자는 마지막을 원한다'는 최근 모든 촬영을 마쳤으며 2022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71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순천드라마촬영장, 황금색을 자랑하는 금계국 물결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보성신문 메인 왼쪽 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