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장성군 ‘1상가 1화분 가꾸기’ 운동 추진 - 유두석 군수 “지역경제 신선한 활력 불어넣을 것”
  • 기사등록 2021-06-07 18:24:21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장성군 읍시가지가 활짝 핀 노란꽃으로 더욱 화사해진다군은 장성군민과 함께 ‘1상가 1화분 가꾸기’ 운동을 추진할 방침이다이미 적극적인 거버넌스(민‧관 합치활동으로 큰 주목을 받아온 장성군이 또 한 번 성공사례를 기록할 것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1상가 1화분 가꾸기는 상가마다 1개의 화분을 가꿔 도심에 산뜻한 이미지를 더해주는 주민 참여형 캠페인이다군이 상가에 화분을 공급하면 상인은 꽃을 재배법에 맞게 잘 관리해야 한다.

 

장성군은 사전 수요조사를 거쳐 참여 상가를 모집한 뒤, 7월 중 정식 협약을 맺을 예정이다이어서 화분 디자인을 확정하고거리 정비도 펼친다본격적인 화분 공급은 오는 9월 무렵부터 시작할 계획이다.

 

캠페인은 총 3단계로 진행된다올해에는 장성역~장성경찰서~쌍용자동차 구간(1.5km)을 추진하는 것이 목표다. 2단계(우체국~애플탑회전교차로, 1.6km)는 2022, 3단계(청운고가~애플탑회전교차로, 3km)는 그 이듬해에 시행한다.

 

캠페인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군은 지역주민과 관계 공무원 등으로 추진협의회를 구성하고임윤섭 장성부군수를 필두로 한 추진전담반(TF)을 조직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옐로우시티(yellow city) 장성은 군민과 함께 꽃을 심어 3년 연속 100만 방문을 기록한 황룡강 노란꽃잔치와 마을별 게릴라정원 조성 등 다수의 거버넌스 우수사례를 보유하고 있다면서 “1상가 1화분 가꾸기 운동을 통해 사계절 향기 나는 옐로우시티를 조성주민 삶과 지역경제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추후 각 면으로 ‘1상가 1화분 가꾸기’ 운동을 확대할 방침이다나아가모든 군민의 참여를 유도하는 ‘1가정 1화분 가꾸기’ 운동으로 확장해 나가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039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제47회 보성다향대축제 5월 3~7일 개최
  •  기사 이미지 국가유산 천연기념물 지정 “구례 화엄사 화엄매”
  •  기사 이미지 서구, 뭐슬 발산 동계(洞繼)올림픽 개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