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비파 주산지 완도, 올해 400톤 생산 - 온난한 해양성 기후, 풍부한 일조량, 해풍 영향으로 당도 높아
  • 기사등록 2021-02-26 17:37:05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재천 기자]완도군에서는 황금색 웰빙 과일인 비파를 본격적으로 수확하여 백화점과 온라인 마켓 등에 출하하고 있다.


비파는 전국적으로 약 101㏊가 재배되고 있으며완도의 비파 재배 면적은 72ha로 완도군이 비파 최대 주산지로 불린다.


특히 완도 비파는 온난한 해양성 기후 지역에서 자라 풍부한 일조량과 해풍의 영향으로 당도가 높다.


완도 비파는 비가림 하우스에서 겨울철 최저 온도를 0도 이상주간 온도는 30도를 넘지 않도록 유지생산하여 국내에서 가장 빨리 출하할 수 있게 됐다.


비파 과실은 황금색을 띠며 폴리페놀베타카로틴비타민A, 칼륨 등이 풍부해서 성인병 예방과 혈압 조절 등에 도움을 준다.


잎은 우르솔릭산에피카네킨아미그달린 등을 함유하고 있어 면역력 향상피부 노화 방지충치 예방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파나무가 자라고 있는 가정에는 아픈 사람이 없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비파는 항산화피로 해소 등 각종 효능을 갖춘 웰빙 식품이다.


비파는 과실뿐만 아니라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데비파 농축 주스와 비파 잎차비파 와인비파 식초 등이 판매되고 있다.


완도군 관계자는 친환경으로 재배하고 있어 맛과 향효능이 뛰어난 완도 비파가 더 많이 알려져 농가 소득 향상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홍보 등에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972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75세이상 어르신 화이자 백신 접종시작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KIA타이거즈 홈 개막전 관전
  •  기사 이미지 푸른 한반도를 품은 함평만 석두마을
전라남도의회의원_보궐선거_고흥군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