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곡성군, 블루베리 공동출하 시스템 구축 첫 단추 시작 - 블루베리 농업인 단체 임원 및 선도농가 간담회
  • 기사등록 2020-07-31 17:10:4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지난 30일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농업기술센터에서 블루베리 농업인 단체 임원 및 선도농가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실시했다.

참석자들은 블루베리 공동출하시스템 구축과 2021년 블루베리 지원사업 추진방향에 대해 협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2021년에 공동 선별장을 운영하기로 하고, 연내에 세부적인 추진 계획을 수립하는 것으로 의견이 오갔다.

곡성군은 블루베리 조기재배를 확대해 고소득을 창출할 수 있도록 난방기, 다겹 보온커튼 등을 지원하고 있다. 그 결과 조기 재배면적이 꾸준히 늘어 2020년 6.4ha까지 확대됐다. 올해도 블루베리 조기재배 관련 예산 5천만 원을 책정해 총 6개 세부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같은 조기재배 확대로 인해 블루베리가 연중 생산되는 시스템은 갖췄지만 출하는 대부분 개인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따라서 장기적으로 지역 블루베리 산업 발전 저하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그만큼 이번 간담회 결과를 바탕으로 추진될 공동출하 시스템 구축에 지역 블루베리 농민들이 관심이 크다.

곡성군 측은 블루베리 재배면적 및 생산량에 있어 공동출하를 운영하는데 지장이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공동출하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대형 납품처 확보 및 곡성 블루베리 브랜드화를 실현할 수 있을 것이다. 아울러 2021년 공동 선별장 운영을 위해 조만간 블루베리 농업인 단체, 농협 APC 및 행정기관 간에 협의회를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42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집중호우, 지붕 위의 구례 소, 쌍둥이 송아지 순산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  기사 이미지 ‘수마(水魔)’가 삼켜버린 가을 추수의 꿈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