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주북구, 양산동 ‘복합 문화복지 커뮤니티센터’ 명칭 공모
  • 기사등록 2020-06-30 10:35:2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서성열 기자]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오는 12월 양산동에 개관 예정인 ‘복합 문화복지 커뮤니티센터’의 정식 명칭을 공모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북구의 특성과 복합 문화복지 커뮤니티센터를 상징할 수 있는 창의적인 명칭을 발굴・선정하고자 실시된다.

 

공모기간은 내달 13일까지이며 북구 주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신청방법은 북구청 홈페이지를 참고해 신청서를 내려 받아 북구청 문화예술과(☎062-410-6621)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북구는 적합성, 상징성, 창의성, 대중성 등 심사를 거쳐 내달 31일 최종 결과를 발표하고 당선작에 대해서는 최우수상 50만 원, 우수상(2명) 각 10만 원, 장려상(2명)은 각 5만 원을 시상한다.

 

한편 북구는 양산동 본촌근린공원 일원에 사업비 총 115억 7천여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부지 4718㎡, 연면적 2841㎡(지하1층, 지상 3층)규모의 ‘복합 문화복지 커뮤니티센터’를 건립 중에 있다.

 

건국동.양산동 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인 이 센터는 공연장 380여석, 도서관 200여석, 오픈전시장 등 문화・예술과 교육의 기능을 갖춘 복합화 시설로 조성된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공모를 통해 북구의 특성과 시설의 기능을 아우를 수 있는 참신한 명칭이 선정될 수 있도록 관심 있는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239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집중호우, 지붕 위의 구례 소, 쌍둥이 송아지 순산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  기사 이미지 ‘수마(水魔)’가 삼켜버린 가을 추수의 꿈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