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장석웅 교육감, ‘원도심학교 활성화’ 현장의견 수렴 - 여수중학교 방문 ‘경청올레’, 구성원과 허심탄회한 대화
  • 기사등록 2019-11-19 17:16:49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이 18일(월) 오후 여수중학교를 방문해 교직원, 학생, 학부모를 만나 원도심학교 지원체계 마련을 위한 현황을 파악하고 현장의 의견을 듣는 경청올레를 가졌다.

 

참석자들은 △ 자율혁신학교 운영의 어려움 △ 교육복지사업 확대 운영 △ 원도심 근무 가산점 부여 △ 열악한 학교 교육시설 개선 등 원도심학교의 애로사항과 활성화 방안에 대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


특히, 가정환경으로 인한 학생들의 상처 입은 마음을 다독이면서 생활지도하는 교사의 어려움을 이야기할 때는 많은 참석자들이 공감하면서, 학교 부적응 학생을 위한 특별교육기관 확충 등을 제안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김영호 학교운영위원장은 “의사가 오진하면 1명만 잘못되지만, 교사가 잘못하면 반 전체 아이들이 잘못된다는 말이 있다.”며 “교사가 소신껏 학생들을 지도할 수 있도록 교권이 바로 서야 하고, 아이들과 부모를 대상으로 교권확립을 위한 교육이 이루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원도심학교가 열악한 교육환경으로 인해 학생들의 교과지도 및 생활지도에 어려움이 많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면서 “오늘 나온 의견을 정책에 반영해 원도심학교가 활기차게 교육활동을 추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장 교육감은 “원도심학교 활성화 및 교육문제 해결을 위한 최선의 방법은 교장선생님의 민주적 리더십과 교사들의 자발성과 열정뿐.”이라며 “학생들의 교육활동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6707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따뜻한 연말과 밝은 새해 염원하는 성탄트리 점등식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첫 수매 현장 찾아
  •  기사 이미지 [현장르포] 11월 11일이 무슨 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