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박형대 의원, 전국(장애인)체전 수송버스 부족사태를 학생들에게 전가한 전남도-전남교육청 비판
  • 기사등록 2023-09-18 13:38:5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 18일 진보당 소속 박형대 도의원은 ‘전국(장애인)체전 수송버스 부족사태를 학생들에게 전가한 전남도와 전남도교육청은 사과해야 한다’는 제목의 논평을 발표했다.

 

 박형대 의원은 전남도가 전국(장애인)체전 선수단 수송버스 부족 사태를 해소하고자 무리하게 9개 시군의 33개 학교의 수학여행 및 체험학습일정을 변경하여 147대의 전세버스를 마련하였다면서, 전남도가 중요한 행사를 하면서 행사 직전까지 수송대책을 마련하지 못한 것도 문제지만, 학생들의 학습권을 침해하고 학사일정에 혼란을 일으킨 것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교육 경시 태도라고 비판했다.

 

또한 전남도는 이미 8월 15일 ‘양대체전 수송체계 이상 무’라는 보도자료를 배포하였음에도 버스가 미확보된 점, 전남도와 전남교육청이 서로 책임을 회피하며 떠넘기고 있는 점 등을 지적하며, 전남도의회에서 이에 대한 책임을 묻고 사실확인과 재발 방지 대안을 제시하는 의회의 임무와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573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읍, 동암경로당 찾아가는 경로식당 ‘사랑의 밥차’ 운영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하나 둘 셋 찰칵! ‘문화600’ 인생한컷 촬영
  •  기사 이미지 ‘이렇게 예쁜 꽃이 내곁에’ 강진 수국길축제 성황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