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목포대, 국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공동포럼 개최
  • 기사등록 2023-01-20 13:52:13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원유 기자]국립목포대학교(총장 송하철), 국립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 국립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 국립안동대학교(총장 권순태), 국립창원대학교(총장 이호영) 등 5개 국립대학교는 공동으로 지난 1월 19일(목) 15시부터 17시까지 오송 H호텔 세종시티에서 ‘지역공익의료인력 확충을 위한 권역별 국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공동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은 5개 대학의 총장, 기획처장 등 관계자 60여 명이 참석하여 서울시립대학교 보건대학원 임준 교수의 ‘지역 공공의대 설립 필요성과 방안’에 대한 발제를 시작으로 대학별 ‘의과대학 유치 관련 정책연구결과 공유’, ‘공동건의문 채택’ 순으로 진행됐다.


목포대 차주환 기획처장은 목포대 의과대학 유치 관련 정책연구결과 발표에서 “전국 활동 의사 현황을 살펴보면 53%가 수도권에 집중되어 인구 천 명당 의사 수는 3명이지만, 경북 1.4명, 충남 1.5명, 전남 1.7명으로 전국 평균 2명보다 현저히 낮고 지역 공공의료기관은 적정 인력을 확보하지 못해 국가의료정책을 수행하기 어려운 실정이다”라며 “농어촌 등 의료 취약지역에 근무할 공공보건 의료인력 양성 시스템 구축으로 의사 인력 확충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취약지역 국립대학은 지역 간 의료격차를 해소하고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하고자 의대 정원 증원, 지역 공공의료 인력 육성에 필요한 의과대학 설립을 지속적으로 요구하고 있다.


이날 목포대 송하철 총장을 비롯한 5개 대학 총장들은 공동건의문을 통해 의과대학 설립을 위해 전국 의료취약 지구 내 국립대학들과 긴밀한 협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유치 활동을 추진하고 지역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국립대학으로서 책무를 다하겠다는 포부 밝혔다.


‘국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필요성 및 공익 의료서비스 확대 촉구’ 공동건의문은 교육부 및 보건복지부에 제출할 예정이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4307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 열선루 찾은 김철우 군수, 현장에 답이 있다.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겨울바다 보물 ‘매생이’ 수확 한창
  •  기사 이미지 은곡찻집에서 바라 본 녹차밭과 바다, 구름의 어우러짐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