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남에서 글쓰세요” 백련재 문학의 집 입주작가 모집 - 문학작가 창작공간 제공, 최대 5개월간 머물며 집필 가능
  • 기사등록 2022-12-09 13:51:43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해남군은백련재 문학의 집문학창작공간에 입주할 제7기 입주작가를 공개 모집한다.


백련재 문학의 집은 문학인이 머물며 창작활동을 할수 있도록 지원하는 문학창작공간으로 해남군에서 운영하고 있다


고산 윤선도 유적지내 위치한 고즈넉한 한옥형 건물로서 총 8(다용도실 포함), 개별 약 19.44㎡의 규모로 작가들의 자유로운 창작활동을 위한 전용공간이 조성되어 있다.


모집분야는 시(시조), 소설수필평론번역희곡아동 및 청소년 등이며 모집인원은 총 3명이다.


신춘문예나 문학전문지 등을 통해 등단한 지 3년 이상 된 자이면서 10년 이내 작품집 발간실적이 있는 기성작가나아직 등단하지는 못했으나 앞으로 훌륭한 작가가 될 가능성을 인정받아 등단작가 혹은 지도교수의 추천서 제출이 가능한 예비작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입주작가는 일체의 시설비용을 면제 받는 대신 월 15일 이상 머물며 집필(필수), 소식지 발간시 원고 제출(필수), 입주작가 소개 영상 제작(선택등의 입주조건을 준수하여야 한다.


202313일부터 27일까지 접수받으며입주기간은 37일부터 731일까지다자세한 사항은 해남군청 및 땅끝순례문학관 홈페이지 공고문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고산 윤선도 선생의 문학정신이 살아 숨 쉬는 백련재 문학의 집은 매년 많은 작가들이 머물며 좋은 작품을 집필해 오고 있다내년에도 관심 있는 문인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2019년부터 작가레지던스사업을 통해 백련재 문학의 집에는 박병두(시인), 정택진(소설가), 송기원(소설가), 이지담(시인), 채길순(소설가), 황지우(시인), 이경철(시인), 김영래(소설가), 윤순례(소설가). 고향갑(희곡), 박인하(시인등 다양한 문인들이 머물며 집필 활동을 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4018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겨울바다 보물 ‘매생이’ 수확 한창
  •  기사 이미지 은곡찻집에서 바라 본 녹차밭과 바다, 구름의 어우러짐
  •  기사 이미지 보성 율포해변 해돋이 명소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