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마늘․양파 수급 안정위해 경작신고 참여하세요 - 전남도, 1천㎡ 이상 농업경영체 등록법인 대상 12월 31일까지
  • 기사등록 2022-11-26 17:16:53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유길남 기자]전라남도가 마늘, 양파의 수급과 가격 안정 정책 추진을 위해 경작신고에 적극 참여할 것을 집중 홍보하고 있다.

 

전남도에 따르면 경작신고 대상은 마늘․양파 재배면적 1천㎡ 이상인 농업경영체 등록 농업인이다. 신고 기간은 12월 31일까지다.

 

(사)한국마늘연합회와 (사)한국양파연합회 누리집에 접속해 ‘경작신고 면적조사’에서 신고하거나 읍면동 또는 지역농협에 2023년산 마늘․양파 경작신고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고 내용은 경작자 인적사항, 경작지 주소, 품종명과 경작 면적 등이다.

 

경작신고제는 생산자 스스로 선제적, 자율적 수급 조절에 참여하는 첫 단계로 2021년부터 마늘, 양파 의무자조금 관리위원회가 주체가 돼 추진하고 있다.

 

거동이 불편하거나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농가는 마을 이장이나 읍면동사무소에서 신고를 돕고 있다.

 

정원진 전남도 식량원예과장은 “정확한 경작신고는 재배면적 조절 등 다양한 수급안정 정책에 활용된다”며 “농산물 가격과 소득 안정을 위해 경작신고에 적극 참여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927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겨울바다 보물 ‘매생이’ 수확 한창
  •  기사 이미지 은곡찻집에서 바라 본 녹차밭과 바다, 구름의 어우러짐
  •  기사 이미지 보성 율포해변 해돋이 명소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