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남구, ‘반갑다, 동민 한마음 축제’ 3년만에 재개 - 이달 8~30일까지 관내 17개동서 일제히 진행
  • 기사등록 2022-10-05 13:59:05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서성열 기자]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 관내 17개동 주민들의 축제인 ‘동민 한마음 축제’가 3년 만에 열린다.


남구는 5일 “코로나19 영향으로 중단했던 동민 한마음 축제가 오는 8일부터 30일까지 3주간에 걸쳐 각 동별로 펼쳐진다”며 “10월 경로의 달을 맞아 어르신에 대한 존경과 이웃사랑 등 따뜻한 지역공동체 정신을 드높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동민 한마음 축제 첫 스타트는 오는 8일 송암동과 방림1동에서 축제의 서막을 올린다.


또 오는 13일에는 대촌동, 14일 주월2동, 15일 백운2동‧사직동‧주월1동, 19일 양림동에서 화합의 장이 마련되며, 20일에는 월산동과 봉선1동에서 축제의 분위기를 이어간다.


봉선2동과 방림2동, 진월동 주민들은 오는 22일에 한자리에 모이며, 27일부터 30일 사이에는 각각 월산5동과 월산4동, 백운1동, 효덕동에서 한마음 축제 무대가 펼쳐진다.


축제 기간 각 동에서는 경로 위안행사를 비롯해 주민 화합을 위한 장기자랑 및 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진다.


또 주민자치 프로그램을 통해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는 공연 마당과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한 바자회 행사 등도 열릴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일상생활 속에서 어르신의 참다운 모습을 보여준 모범 노인 및 장수 시대를 살아가면서 경로효친의 정신을 발휘해 시대의 거울 역할을 한 효자‧효녀에 대한 표창장 수여식도 진행될 계획이다.


남구 관계자는 “각 동마다 지역의 특색을 반영한 이색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축제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하고, 깊어가는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576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무등산국립공원 11월 30일 정상부 상고대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  기사 이미지 커피향 가득한 동명동 거리를 가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