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라남도 선수단,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선전 다짐! - ‘전남체육 위상 제고” 다짐 내년 제104회 전국체전 준비 철저
  • 기사등록 2022-09-29 16:40:35
  • 수정 2022-09-29 16:43:55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 참가하는 전라남도선수단이 필승의 의지를 다졌다.


전라남도체육회(회장직무대행 최기동)는 29일 오후2시 전라남도체육회관 1층 다목적체육관에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전남 선수단 결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결단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서동욱 전남도의회 의장, 김대중 전남도교육감, 최기동 전남체육회장직무대행을 비롯한 종목단체 관계자, 임원 및 선수 등 300여명이 참석해 결의를 다졌다.


결단식은 참가계획 보고, 선수단기 전달, 인사말씀 및 격려사, 선수대표 선서, 체육성금 기탁 순으로 진행됐으며, 이날 선수대표 선서는 유병진(수구, 전라남도체육회)와 김현민(배구, 목포여상고)이 대표로 나서 전남선수단의 필승의 의지와 선전을 다짐했다.


전라남도는 이번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 총 47개 종목 1,137명 선수들이 출전한다. 


전라남도는 지난해 고등부만 개최된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총 57개의 메달(금 21, 은, 15, 동 21)를 획득해 종합 7위를 차지한바 있다.


전라남도선수단은 각 종목을 대표하는 스타 선수들과 기대를 한 몸에 받는 유망주들이 굵은 땀을 흘려 준비한 만큼 좋은 경기력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2021년 세계무대를 평정한 근대5종의 서창완(전남도청), 양궁 국가대표 최미선(순천시청), 도쿄올림픽 복싱 국가대표 임애지(화순군청), 국제대회 2연패, 배드민턴 국가대표 정나은과 단식최강자 전주이(이상 화순군청), 도쿄올림픽 유도 국가대표 박다솔(순천시청), 육상 해머던지기 1인자 박서진(목포시청)과 세단뛰기 기대주 김장우(장흥군청), 펜싱국가대표 김재원(해남군청) 등 스타 선수들과 


최근 세계주니어선수권 금메달을 획득한 자전거의 김채연(전남체고 3년), 육상 샛별 배건율(전남체고 2년), 양예빈(전남체고 3년), 이은빈(전남체고 1년), 지난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3관왕을 달성한 역도 조민재(전남체고 3년), 롤러 주니어 국가대표 이유진(여수충무고 3년) 등 유망주 선수들이 전국 정상을 노린다.


한편, 이날 결단식에서는 광주은행, NH농협, 대한전문건설협회 전남도회, 대한건설협회 전남도회 등 각 기관단체에서 체육진흥성금을 기탁하고, 전라남도와 전라남도의회가 격려금을 전달하는 등 선수단의 사기를 높였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우리 선수들의 눈빛을 보니 이번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것 같다”며 “큰 뜻을 품되, 부담 갖지 말고 즐겁고 편안한 마음으로 기량을 마음껏 펼쳐 실력 발휘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를 했다. 


최기동 회장직무대행은 “3년만에 정상개최되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그 누구보다 굵은 땀방울을 흘리며 대회를 준비한 만큼 후회없는 경기를 펼쳐, 좋은 성과 거두길 바라고, 전남을 대표하는 만큼 자긍심과 자부심을 갖고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며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 유지와 경기력을 위해 지원할 수 있는 부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55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  기사 이미지 커피향 가득한 동명동 거리를 가다~
  •  기사 이미지 국화향 가득한 함평으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