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열매나눔재단, JP모간 후원 여성 사회혁신 창업가 성장지원 프로그램 ‘WE Project’ 데모데이 성료 - 우수한 성장 거둔 8개 기업 IR 피칭 진행
  • 기사등록 2022-09-29 14:34:31
기사수정

사진: 여성 창업가 성장지원 프로그램 ‘WE Project’ 데모데이 참가 기업과 JP모간, 열매나눔재단 관계자들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은 9월 28일 명동 H온드림 소사이어티에서 진행된 여성 사회혁신 창업가 성장지원 프로그램 ‘WE Project 데모데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열매나눔재단이 주관하고, JP모간이 후원하는 여성 창업가 성장지원 프로그램 ‘WE Project: empowering Women Entrepreneurs’(이하 WE Project)는 여성이 대표인 사회적기업·소셜벤처의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쟁력 향상을 위해 디지털·온라인 기반의 ‘솔루션 패키지’와 온라인 마케팅·판로 및 IT 솔루션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젠더 관점 투자 세미나 및 IR 멘토링 등 여성 창업가들을 위해 특화된 네트워킹도 제공한다.

이번 데모데이는 6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우수한 성장 지표를 보이고, 임팩트 투자기관에서 자금 유치를 희망하는 8개의 기업이 발표를 진행했다.

데모데이 심사위원으로는 △HGI 남보현 대표이사 △임팩트스퀘어 전승범 실장 △구글 APAC 스타트업캠퍼스 팀장을 역임한 소풍벤처스 조윤민 파트너가 심사에 참여했다.

대상은 △하루하루움직임연구소(운동취약계층을 위한 맞춤형 O2O 헬스케어 플랫폼), 최우수상은 △중심컴퍼니(명상 전문가들의 명상 콘텐츠 플랫폼), 우수상은 △이지태스크(비대면 온라인 시간제 업무 매칭 플랫폼) △루나써클(커스터마이징 클린뷰티 제조 플랫폼)이 수상했다.

사진: 왼쪽부터 여성 창업가 성장지원 프로그램 ‘WE Project’ 데모데이에서 대상을 받은 ‘하루하루움직임연구소’ 정고운 대표와 JP모간 박라희 부문장 대상을 받은 하루하루움직임연구소 정고운 대표는 “‘WE Project’에 참여하며 다양한 연령대의 여성 창업가들과 연대·교류하며 서로의 경험과 노하우를 나눌 수 있었다”며 “잠재력을 최대한 이끌어줬던 정확한 멘토링과 지원도 성장에 큰 도움이 됐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WE Project 1기는 프로그램 참여 기간 총 20개 참가팀 가운데 19개 기업이 정부 부처 및 임팩트 생태계의 여러 기관의 사업에 선정돼 성공적으로 판로를 개척하고 협업 기회를 확보했으며, 임팩트 투자 유치를 통해 14억3000만원의 자금을 추가 확보했다. 또 3개 기업은 고용노동부 및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주관한 ‘2022 국내 사회적기업가 페스티벌’에서 우수상을 받았으며, 프로그램 참여 이후 고용자 수가 60.7% 늘었다.

열매나눔재단과 JP모간은 사회적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한 ‘글로벌 사회적기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과 브랜드 리빌딩을 중심으로 사회적기업의 도약을 지원한 ‘사회적기업 브릿지 프로젝트’를 포함해 지금까지 59개 사회적기업 및 소셜벤처의 성장을 돕기 위한 노력을 해오고 있다.

이 밖에도 JP모간은 국내 비영리 단체들과 협력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오고 있다.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의 취업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과 스몰 비즈니스(Small Business)육성, 청년·여성 및 사회적으로 혜택을 받지 못한 커뮤니티를 위해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는 활동들을 지원하고 있다. 또 의미 있고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사회적기업의 발전과 육성에도 참여하고 있다.

열매나눔재단은 올 11월 WE Project 2기 참여 기업 총 20팀을 새롭게 모집할 예정이며, 분기별로 펠로우십 데이를 개최해 1기 참여 기업 및 국내외 여성 창업가들을 초청해 확장된 여성 창업가 네트워킹 커뮤니티를 구축할 예정이다. WE Project 2기 모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10월 15일부터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10월 중순 개최 예정인 사업 설명회를 통해서도 알 수 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547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노관규 이사장, 국내 최대 기중기 사용, 바위 3개 국가정원 꿈의 광장에
  •  기사 이미지 무등산국립공원 11월 30일 정상부 상고대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보성신문 메인 왼쪽 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