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흥군, ‘제2회 마리안느·마가렛 봉사대상’ 수상자 확정 - 간호부문 채계순, 봉사부문 이창우, 11월중 시상식 개최
  • 기사등록 2022-09-29 14:01:51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강계주] 고흥군(군수 공영민)이 소록도에서 한센인을 위해 40여년 간 헌신 봉사한 마리안느와 마가렛 두 간호사의 숭고한 봉사정신을 계승한 자원봉사자를 발굴하기 위해 제정한 ‘제2회 마리안느·마가렛 봉사대상’수상자를 확정 선정했다. 

마가렛(위쪽 좌)-마리안느(위쪽 우)여사의 1970년 소록도 근무당시(사진/본사 보관 자료)

간호부문과 봉사부문으로 나눠 각 부문별 1인을 선정해 시상하는 마리안느·마가렛 봉사대상의 올해 수상자는 간호부문 성바오로 가정호스피스센터 채계순 센터장과 봉사부문 선한목자병원 이창우 원장이 선정됐다.


채계순 센터장은 “섬김간호” 개념을 최초로 정립해 환자와 가족에게는 섬김을 베풀고 간호사에게는 훌륭한 일터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고, 가정방문형 호스피스와 사별가족 돌봄서비스를 통해 아름다운 이별과 마무리를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창우 원장은 노숙인 등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환자 무료진료 및 수술과 2004년 이후 매년 1회 이상 해외 의료봉사 및 무료진료소를 건립․운영해오고 있으며, 형편이 어려운 내․외국인에게 생활비와 학비를 지원하는 등 교육사업에도 적극 기여했다.


마리안느 마가렛 선양사업 추진위원장인 (사)마리안느와 마가렛 김연준 신부는 “해를 거듭할수록 마리안느 마가렛 봉사대상에 훌륭한 분들이 많이 추천돼 봉사대상의 의미가 더욱 커지고 있다.”면서 “마리안느와 마가렛 두 분의 봉사정신이 널리 알려지고 많은 이들이 그 정신을 이어갈 수 있도록 고흥군과 함께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흥군은 제2회 마리안느 마가렛 봉사대상 시상식을 오는 11월에 개최할 계획이며,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시상금 1천만원이 수여된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3546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노관규 이사장, 국내 최대 기중기 사용, 바위 3개 국가정원 꿈의 광장에
  •  기사 이미지 무등산국립공원 11월 30일 정상부 상고대
  •  기사 이미지 제30회 광주난대전 전시회를 가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