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암소방서, 공동주택 소방시설 관리 철저 당부
  • 기사등록 2022-07-05 18:01:1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영암소방서(서장 박학순)는 최근 광주의 아파트에서 옥내소화전 관창이 대량으로 도둑맞은 사건이 발생하여 관내 아파트(29개소)에 대한 실태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옥내소화전은 공동주택의 경우 층수가 4층 이상인 것 중 바닥면적이 600㎡ 이상인 층이 있는 것은 모든 층에 설치가 되어야하며 초기소화에 중요한 소방시설이다.

 

이에 영암소방서는 관내의 옥내소화전이 설치된 아파트에 소방시설 관리 당부 안내문을 발송하였고, 고물상 업주에게 소방관창 판매자 방문 시 관할 소방서에 신고토록 조치를 취했다고 전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초기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설치된 소방시설이 제기능을 하여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설관리에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전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2968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연꽃 가득한 담양 고가제
  •  기사 이미지 보성군, 구들장 실은 소달구지 모형 앞에서 찰칵
  •  기사 이미지 함평 안악해변, 싱그러운 여름 수국 만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