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남교육청-전남JC, 아빠와 함께하는 인성 캠프 운영 - 학생 학부모 120명 참여 국악 등 전통문화 체험·소통
  • 기사등록 2022-05-26 16:03:05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유길남 기자]전라남도교육청이 지난 5월 21일(토)부터 22일(일)까지 지리산학생수련장에서 학생과 학부모 120명을 대상으로 (사)전남지구청년회의소와 함께 가족 일상회복을 위한 ‘아빠와 함께하는 전통문화 인성 캠프’를 운영했다.


 전남교육청과 전남지구청년회의소(JC)는 지난해 10월 아버지 학부모들의 학교교육 참여와 자녀교육 역량 함양을 도모하기 위해 협력한다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으며, 이번 캠프도 그 일환으로 마련됐다.


 전남지구청년회의소가 참가자 신청부터 프로그램 진행까지 캠프 전체를 진행하고 전라남도교육청은 장소와 부모교육 등을 지원했다. 


 캠프는 에어스포츠, 국악체험 및 공연, 세대공감 소통 퀴즈, 가족 소통의 밤, 숲 체험 및 자연보활동 등 아빠와 자녀가 함께하는 활동을 통해 서로에 대해 알아가며 친밀감을 쌓는 관계 향상 프로그램 위주로 운영됐다. 또한 부모교육으로, 학교폭력이 발생했을 때 부모들은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에 대해 다양한 사례를 중심으로 알기 쉽게 설명하는 특강 시간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아버지들은 “처음으로 아이와 함께 이런 캠프에 참여해 봤는데 아이와 더 가까워진 계기가 되었다.”며, “무엇보다 아이와 함께 좋은 추억을 쌓은 것이 행복했다.”고 말했다. 


 전남JC 이국헌 회장은 “이번 캠프를 통해 아이와 부모가 함께하는 프로그램이 우리 아이들의 행복지수를 높이는 데 얼마나 좋은지 새롭게 알게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아이들의 성장 발달에 도움이 되는 의미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교육청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남교육청 이계준 정책국장은 “아버지들이 우리 아이들을 위해 앞장서 주니 든든하다.”며 “앞으로 전남교육청은 찾아가는 학부모교육 서비스를 확대 지원하고, 가족 일상회복을 위해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가족 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271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최고 몸값 ‘장흥 애플망고’ 출하 앞둬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힐링의숲 주월산 '윤제림'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장미꽃 만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