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장성군 공직자 150여 명, 농촌 일손 돕기 ‘구슬땀’ - 농협 장성군지부 직원도 동참, 복숭아 봉지 씌우기, 감 솎기 등 지원
  • 기사등록 2022-05-25 19:22:2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이건호기자]  장성군 공직자 150여 명과 농협 장성군지부 직원 10여 명이 25일 농촌 일손돕기에 함께 나섰다.

 

이날 직원들은 고령화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농가 6곳을 찾아 복숭아 봉지 씌우기, 감 솎기 등의 작업에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농가에서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점심식사와 작업도구도 직접 준비했다.


지원을 받은 농업인 이모 씨는 “인력이 부족하다 보니 복숭아 봉지 씌우기조차 적기에 마무리하기 힘들었다”면서 “바쁜 일과에도 불구하고 일손을 거들어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일손돕기 현장을 찾은 임윤섭 장성부군수는 “영농철을 맞이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 바란다”면서 “항상 지역농가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농촌 일손돕기에는 전남도청 등 4개 기관 110여 명의 직원들도 동참해 힘을 보탰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2706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최고 몸값 ‘장흥 애플망고’ 출하 앞둬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힐링의숲 주월산 '윤제림'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장미꽃 만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