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남군, 공중에서 키운 “미니 밤호박” 본격 출하 - 달콤 포근한 맛에 월등한 품질, 소비자 인기 높아
  • 기사등록 2022-05-17 19:57:0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해남군의 대표 특화작목인 공중재배 미니 밤호박 수확이 시작됐다.


한손에 쏙 들어오는 크기의 해남 밤호박은 일반 미니 단호박에 비해 영양가가 높고 베타카로틴비타민 B1, B2, C등이 풍부해 감기예방과 피부미용 및 다이어트 식품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구운 밤호박라떼빵 등 다양한 상품으로도 가공판매되고 있다.

 

올해 일찍 수확하는 농가는 5월 중순부터일반 재배농가는 5월 하순부터 수확을 시작한다수확후 일주일 가량의 후숙기간을 거쳐 전국의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게 된다.


해남산 미니 단호박은 밤 같이 단맛이 난다하여 붙인밤호박” 상표명이 전국적으로 사용될 만큼 단호박 중에서도 손꼽히는 명품 특산물로 자리잡았다.


해남군 밤호박은 시설하우스에서 그물망을 이용하여 공중에서 재배하기 때문에 열매가 땅에 닿지 않아 깨끗하고 품질이 좋은 상품으로 정평이 나있다.

 

해남군은 지난 2005년 미니 밤호박을 군 특화작목으로 지정생산과 가공유통 등 안정적 생산기반 구축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2022년 기준 관내 300여 농가, 80㏊에서 밤호박을 재배연간 200여억원의 소득을 올리면서 농가의 중요한 소득원으로 자리잡고 있다.

 

또한 해남군농업기술센터는 농산물 가공기술 표준화사업을 통해 해남 미니단호박에 저항성전분이 다량 함유돼 있음을 세계 최초로 규명하고체중조절 효능에 관한 기능성식품 원료등록을 추진하고 있어 향후 부가가치 창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계곡면에서 밤호박을 재배하는 방금옥 농가는 "올해는 기상호조에 의한 일조량 증가로 고품질의 맛좋은 밤호박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지역농산물인 미니단호박 등을 활용한 농특산물 소재 연구개발기능성 식품개발인적·물적 거번넌스 구축을 통한 산업간 융복합화와 농산업 창업으로 지역 경제의 활로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264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곡성 죽동제의 수련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버들마편초 보랏빛 향연
  •  기사 이미지 최고 몸값 ‘장흥 애플망고’ 출하 앞둬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