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화순군,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개최 - 구충곤 화순군수 “숭고한 오월정신 계승”...17일 너릿재공원에서 열려
  • 기사등록 2022-05-17 16:43:1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한상일 기자]화순 이십곡리 너릿재 공원 5·18 추모비 앞에서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열렸다.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17일 오전 5·18민주유공자회 화순유공자회(회장 차영철)가 주관한 화순지역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을 열고 오월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렸다고 밝혔다.

 

기념식에는 구충곤 화순군수, 5·18민주유공자회 회원, 화순군청 간부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렀다.

 

참석자들은 오월영령에게 헌화, 분향하며 폭력에 맞서 싸웠던 오월정신을 되새겼다.

 

5·18민주유공자회 관계자는 “42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음에도 여전히 밝혀지지 않은 그날의 시간들이 하루속히 밝혀지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는 올바른 역사인식 속에서 5‧18을 자랑스럽고 기쁘게 얘기할 수 있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구충곤 화순군수는 “민주·정의·자유를 위해 앞서나가신 영령들의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겠다”며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역시 그 숭고한 ‘오월정신’을 기억하고 보훈 가족에 대한 예우에 부족함이 없도록 잘 살피겠다”고 말했다.

 

이어 구 군수는 “오랜 세월 그날의 아픔과 상처를 안고 살아오신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5·18민주화운동을 바로 알리는 데 앞장서며 오월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화순군은 지난해 말 ‘화순군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올해 1월부터 5·18민주유공자에게 매월 5만 원의 보훈수당을 지원하는 등 유공자에 대한 예우를 강화하고 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263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곡성 죽동제의 수련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버들마편초 보랏빛 향연
  •  기사 이미지 최고 몸값 ‘장흥 애플망고’ 출하 앞둬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