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남소방 펌뷸런스, 도민 안전 지킴이 톡톡 - 신속한 현장대응․심정지 환자 소생률 향상 등 기여-
  • 기사등록 2022-01-21 15:56:0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유길남 기자]전라남도소방본부(본부장 김조일)가 지난해 펌뷸런스 운영실적을 분석한 결과 확대 운영에 따른 신속한 현장대응과 도민 심정지 환자 소생률 향상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2021년 펌뷸런스 총출동 건수는 2천865건으로 2020년(2천153건)보다 33%(712건) 늘었다. 이중 중증환자 출동건은 1천690건으로 전체 약 59%를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펌뷸런스는 소방펌프차(Pump)와 구급차(Ambulance)의 합성어다. 구급대 출동 공백 중 응급환자가 발생하면 출동해 기본적인 현장 처치를 시행하고, 교통(폭행)사고 등 위험지역 출동 시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지원한다.


지난해 전남소방은 구급차 공백에 따른 신속한 대응을 위해 도서지역에 4대의 펌뷸런스를 추가 지정해 총 139대를 운영, 선제적 출동 대비 태세를 확립했다.


그 결과 심정지 환자 소생률이 2020년 9.7%(1천318명 중 128명)에서 10.0%(1천242명 중 124명)로 상승했다. 


실제 지난해 5월 구례에서 칼에 찔린 중증외상 환자를 신속히 응급처치해 상태회복에 기여했다. 9월 고흥에서는 갑자기 쓰러진 심정지 환자를 펌뷸런스대원이 자동심장충격기 및 심폐소생술 등을 시행해 약 3분 만에 의식이 돌아오도록 했다.


전남도소방본부는 심정지 및 중증외상 환자 소생(회복)에 기여한 펌뷸런스 대원 21명에게 세이버를 수여했다.


전남도소방본부 관계자는 “구급차 출동에 따른 공백 대체 및 응급상황 대비를 위해 펌뷸런스대원의 응급처치 교육훈련을 강화하는 등 펌뷸런스를 확대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89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350년 마을 수호신 ‘이팝나무 당산목’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