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농업기반시설 보조사업 등 측량수수료 30% 감면 시행 - 농업인, 국가유공자, 장애인 수혜
  • 기사등록 2022-01-13 18:35:39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영암군은 농업인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하여 농업 보조사업으로 기반 시설을 설치하는 농업인과 국가를 위하여 희생·공헌한 국가유공자와 장애인에 대하여 2022년 12월 31까지 측량수수료를 감면 시행한다.

 

감면 대상은 농업인의 경우 본인의 토지에 정부 보조사업으로 농업 기반 시설(저온저장고, 곡물건조기)을 설치하거나 농촌주택 개량사업을 하기 위해 측량을 신청한 경우다.

   

아울러 국가유공자, 장애인이 본인의 토지에 대해 측량을 신청할 때도 측량수수료 30%를 감면받을 수 있다.

 

지적측량수수료를 감면받고자 하는 농업인은 농업 기반 시설 정부 보조금 지원 대상 확인서, 국가유공자는 국가유공자 확인서, 장애인은 장애인증명서를 측량 의뢰 시 영암군청 종합민원과 지적측량접수창구에 제출하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지적측량 사후관리 서비스를 통한 군민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 하기 위해 지적측량 완료 후 1년 이내에 경계점 표지 재설치를 요구하는 경우 경과 기간에 따라 해당 연도 수수료의 50~90%까지 감면 적용하며 토지소유자의 사정 등으로 측량취소(기본 1필지 30% 공제) 후 1년 이내 재의뢰할 때 기존 공제 금액을 감면할 계획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이번 측량수수료 감면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39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함평자연생태공원에 박새가 둥지를 틀었어요’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봄꽃 활짝… 설렘 주의!
  •  기사 이미지 함평나비대축제, ‘함평나비 청춘 EDM 나이트’ 개장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