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 3일째 맞아 - 시공사는 현대산업개발
  • 기사등록 2022-01-13 16:19:39
  • 수정 2022-01-13 22:59:47
기사수정

13일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 아파트 공사현장의 외벽 등 구조물이 무너져내린 사고가 발생한 사고현장의 모습. Ⓒ 강성금 [전남인터넷신문/강성금 기자]13일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 아파트 공사현장의 외벽 등 구조물이 무너져내린 사고가 발생한지 3일째를 맞고 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6명의 실종자가 발생한 가운데 한명을 발견했지만 생사확인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추가 붕괴의 위험이 있는 상황에서 혹한의 날씨에 눈까지 오고 있어 실종자 수색에 큰 난항을 겪고 있다. 


현재 구조대원 85명과 인명구조견 10마리가 동원돼 남은 실종자 수색에 나서고 있다.


한편 광주시는 14일부터 화정동 현대산업개발 아파트 신축공사와 관련된 민원접수 및 처리실태 등에 대한 특정감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3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350년 마을 수호신 ‘이팝나무 당산목’
  •  기사 이미지 구례수목원 전시관 여름꽃 만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