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안군-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업무협약 체결 - "신안 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를 위한 상호협력 추진 기반 마련"
  • 기사등록 2022-01-12 16:41:5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은 1월 11일 군청 내 영상회의실에서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관장 류태철)과『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를 위한 신안군-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 주요내용은 생물자원 조사·발굴, 생물다양성 보전 및 생태계 모니터링, 섬과 연안 연구자원 공동 연구 및 활용, 전시 프로그램 운영 및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섬과 연안의 문화와 생물자원을 활용한 교육프로그램 개발·운영, 전시·교육, 연구개발을 위한 정보공유 및 인적교류, 조사선 운영에 따른 시설사용 및 행정적 지원 등 기타 상호 합의한 협력 사항 및 공동 발전 방안 마련에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다.

 

또한, 자생식물상 채집・표본・관리 시스템 공동 협력, 신안 도서 야생생물 전시 및 체험교육 프로그램 개발 협력, 지역 축제 개최시 생물자원 및 생물다양성 체험 프로그램 운영, 신안군민을 비롯한 일반 대중에 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 노력과 가치에 대한 인식 확산 및 긍정적 이미지 제공 및 생태 연구・교육 분야의 지식 및 기술 교류를 통한 기관 간 상생 발전을 도모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안군은 2021년 7월 26일에 신안갯벌이 포함된‘한국의 갯벌(Korean Tidal Flat, Getbol)’이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에 등재 결정되었다. 


또한, 2009년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되었고, 2016년 신안군 전역(3,238.74㎢)이 확대 지정되었다. 이처럼 신안군은 다도해와 국내 최대 갯벌 등 도서·연안 생태계가 잘 발달된 지역으로, 특히 참달팽이, 신안새우난초, 나도풍란 등 멸종위기종의 서식지이자 철새들의 중간정착지로 생물다양성이 풍부한 지역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이번 협약이 지자체가 자발적으로 도서 야생생물 자원을 확보하고 보전하기 위한 노력의 출발점이라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으며, 이번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간의 협약을 통해 신안 도서 생태자원 발굴조사 공동 협력, 양 기관간 전문직 직원 인사파견 및 교류, 신안 도서 야생생물 전시 및 체험교육 프로그램 개발 협력과 생태교육을 통한 지역주민 인식제고 등 도서 야생생물 보전 및 서식지 보호를 위해 상호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828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순천드라마촬영장, 황금색을 자랑하는 금계국 물결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