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순천시청 유도팀, 창단 후 첫 우승 쾌거! - 전남선수단 금 1개, 은 2개, 동 2개 희망메치기
  • 기사등록 2021-12-19 10:59:2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순천시청 유도팀은 지난 15일, 제주복합체육관에서 열린 2021제주컵전국유도대회 여일부 단체전에서 창단 4년만에 단체전 첫 우승을 차지했다.


순천시청은 8강에서 상대 팀 불참으로 준결승에 진출, 준결승에서 충북도청을 상대로 4승을 거두어 결승에 진출하였고 결승에서 고창군청을 만나 김지정 절반승, 김혜미 지도승, 신지영이 한판승으로 3승을 하며 단체전 금메달을 획득했다. 한편 세한대도 남대부 단체전에서 3위를 하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어서, 개인전에서 메달 획득이 이어졌다. –70kg급 김혜미과 동급 김지정이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을, +78kg급 신지영가 2위에 오르며 은메달을 획득했다.  


-70kg급 준결승에서 박다운(성동구청)을 지도3개로 꺾고 결승에 진출한 김혜미는 결승에서 유지영(경남도청)을 만나 금메달에 도전했으나 아쉽게 절반패를 당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동급 김지정도 준결승에서 유지영을 만나 아쉽게 절반패를 하며 동메달에 그쳤다.


+78kg급 신지영은 8강전과 준결승에서 배해빈(경남도청), 김지윤(동해시청)에게 연달아 지도로 승리를 따내며 결승에 진출했으나 엄다현(고창군청)에게 한판승을 내주며 아쉽게 은메달로 대회를 마쳤다.


김양호 순천시청 감독(전남유도회 전무이사)는 “올해 마지막 대회를 창단 후 첫 단체전 우승으로 장식해 기쁘다.”며 “코로나19 어려운 상황에서도 훈련을 잘 따라와준 선수들에게 고맙다.”는 감사인사와 함께 “동계훈련을 잘 준비해서 내년 아시안게임과 전국체전에서 좋은 성적으로 전남유도의 힘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3166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순천드라마촬영장, 황금색을 자랑하는 금계국 물결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  기사 이미지 대나무 고장 담양에 솟아오른 '죽순'
보성신문 메인 왼쪽 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