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철우 보성군수,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한해 피해현장 방문 - 차 농가 냉해 피해 정밀조사 지, 고급차 수확량 감소 예상
  • 기사등록 2021-03-02 19:58:1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김철우 보성군수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함께 2일 연초부터 지속된 폭설과 한파로 피해를 입은 차 재배 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농업인을 격려했다.

 

보성지역 전체 차 재배면적 755ha 중 152ha가 냉해 피해 신고가 된 상태이며, 보성군은 전라남도와 협의하여 3월 말까지 피해 상황 정밀조사를 마치고 피해 차밭의 정지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차나무 한파 피해는 잎과 가지가 푸르게 말라죽는 청고(靑枯) 현상과 잎이 붉게 말라죽는 적고(赤枯) 현상, 더 심한 경우에는 차나무 가지가 10∼20㎝ 정도 말라버리는 가지마름 현상이 나타나게 되는데 냉해를 입은 후 1∼2개월 정도 시간이 지나면서 피해 양상이 뚜렷해진다.

 

특히, 보성군은 이번 피해로 4월 초부터 수확하는 우전, 곡우 등 고급 첫물차 수확 시기가 일주일 이상 늦어지고 고급차 수확량이 50∼60% 이상 감소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차 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해 “피해 신고 즉시 차나무 정지작업을 실시하고 유기질 비료 살포 및 병해충 방제에 철저를 기하여 차나무가 조기 회복될 수 있도록 하고 2차 추가 피해가 발행하지 않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974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75세이상 어르신 화이자 백신 접종시작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KIA타이거즈 홈 개막전 관전
  •  기사 이미지 푸른 한반도를 품은 함평만 석두마을
전라남도의회의원_보궐선거_고흥군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