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흥군, 관내 거주 외국인 코로나19 현장검사 큰 호응 - 외국인 집단거주시설 종사자 249명 검사 - 무자격 체류 외국인 신상 비공개로 참여율 UP
  • 기사등록 2021-01-21 14:37:49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강계주]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관내 거주하는 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현장검사를 실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관내 거주 외국인 근로자들의 검사를 위해 현장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이하사진/고흥군 제공)

군은 지난 18일과 19일 이틀간 풍양면과 동강면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관내 거주 외국인 근로자 249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현장검사를 실시해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대상은 외국인근로자 10명 이상이 종사하는 집단시설에서 김, 유자 등 농수산물 가공공장 종사자들이 많았는데 사전에 검사를 신청하지 못한 소규모 집단시설 외국인과 무자격체류 외국인도 함께 검사를 받도록 했다.


그동안 군은 외국인 고용업체에 코로나19 검사를 독려하고 외국인이 많이 왕래하는 지역에 안내 플래카드를 설치해 코로나19 검사를 홍보해 왔다.

그러나 선별진료소까지 거리가 멀고 근로시간 중에 검사를 받아야 하는 불편함으로 고용주와 근로자 모두 소극적이었는데 이번에는 근무지와 가까운 곳으로 찾아가 현장 검사를 실시함으로서  참여율이 높게 나타난 것으로 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무자격 체류(불법체류) 외국인도 신상 비공개 원칙에 따라 군 보건소에서 언제든지 안심하고 검사를 받을 수 있다”면서 “위생관리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 감염원이 되지 않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고흥군 등록외국인 수는 2020년 9월 기준으로 1천12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949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내장산 곳곳에서 봄소식을 알리는 다양한 동.식물
  •  기사 이미지 봄을 전하는 산수유꽃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천관산 동백숲, 동백꽃 만개로 ‘붉은 장관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