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주철현 국회의원, 태풍.호우 여수 해양쓰레기 처리예산 4.25억 ‘지원’ - 집중호우 관련 여수 2.5억원, 태풍 바비 관련 1.75억원 - 해수부, 기재부 협의 후 25일 이전 전라남도 통해 지원
  • 기사등록 2020-09-16 18:48:51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더불어민주당 주철현 국회의원(여수시갑)은 태풍 바비 및 집중호우로 발생한 여수지역 해양쓰레기 수거를 위해 예산 4.25억원이 지원된다고 밝혔다.

 

주철현 의원실에 따르면 중앙재해대책본부는 최근 집중호우 및 태풍 바비로 발생한 해양쓰레기 처리와 관련한 지원을 결정했다.

 

중앙재해대책본부는 집중호우로 인한 해양쓰레기 수거 비용과 관련해 전남지역에 8.75억원을 배정하고, 심의 후 해수부를 통해 지원할 예정이다. 여수에는 100% 국비 2.5억원이 배정될 예정이다.

 

이어 태풍 바비 내습으로 발생한 해양쓰레기 수거비용은 중앙재해대책본부 심의 없이 해수부가 지원하고, 여수에는 1억7천5백(국비 50%, 지방비 50%)이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해수부는 해양쓰레기 처리를 위한 긴급 지원을 위해 기재부와 협의 후 추석 전인 오는 25일까지 전라남도를 통해 지원할 계획이다.

 

주철현 의원은 “태풍과 집중호우 때면 해안가로 밀려오는 해양쓰레기로 몸살을 앓는다”며 “보다 체계적인 해양쓰레기 발생원 관리 및 처리에 대해 정부 차원의 실효적인 정책 마련과 함께 필요 예산이 꾸준히 지원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하겠다”고 설명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718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완도수목원서 ‘국화향기’로 힐링하세요.
  •  기사 이미지 신안 팔금면에 메밀꽃 만개
  •  기사 이미지 홍도 Eco-Trail에서 셀프 탐방하세요.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