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흥 도화헌 미술관, 개관 20주년 기념전(20移山) - 10월 말까지 작가 51명의 평면 및 입체 작품 전시
  • 기사등록 2020-09-09 11:26:5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강계주] 바닷가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는 고흥반도의 끝자락인 도화헌미술관(관장 박성환)에서는 9월 1일부터 10월 30일까지 ‘도화헌 20주년-20移山’ 주제의 기획초대전이 개최된다.

 

'미황사'(이권호 작)-이하사진/도화헌미술관 제공

개관 20주년을 맞은 도화헌미술관은 그동안 개인전을 했던 작가만 해도 120여명이 그룹전을 통해 작품을 전시하는 등 작가들에게는 작품을 전시하고 소통하는 공간으로 지역민에게는 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삶의길-흔적의 의미'(이영희 작)

이번 기념전에는 51명의 작가들이 깊고 얕은 짠내의 온도, 지적이는 새소리 합창, 고독과 쓸쓸함, 잔잔한 바람, 빗소리의 아우성, 공기의 울림과 떨림, 거센 비바람과 파도, 느림의 전율, 총총한 성좌 등 참여 작가들의 깊은 내면의 울림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추경

박성환 관장은 “작품을 통해 드러난 작가의 생각이 관람객들과 소통할 때 태산을 옮길 수 있고 이는 예술의 힘이며 예술가만이 할 수 있는 일이라고 언급하며 외로움과 고통, 삶의 내·외부의 고단한 충격에도 꿋꿋한 창작의 길을 걷고 있는 수많은 작가와 관람객의 성원 감사드리며 또 다른 20移山을 위해 도화헌미술관은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전시 소감을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67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KIA타이거즈 홈 개막전 관전
  •  기사 이미지 푸른 한반도를 품은 함평만 석두마을
  •  기사 이미지 어딜가나 벚꽃 활짝
전라남도의회의원_보궐선거_고흥군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