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CMB광주방송 “지역민의 아픔을 현장에서 나눈다” - 집중호우 피해 입은 신덕마을 찾아 자원봉사
  • 기사등록 2020-08-11 19:39:0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CMB광주방송(대표 김태율)이 집중호우로 인해 심각한 수해를 입은 광주 광산구 송정동 신덕마을을 찾아 자원봉사에 나섰다.

 

광주 신덕마을은 지대가 낮아 상습 침수지역으로 꼽힌다. 더구나 지난 7일부터 사흘간 광주지역 누적강수량은 500mm에 이를만큼 짧은 시간에 물폭탄이 쏟아져 피해가 더욱 컸다.

 

마을 일대가 침수된 신덕마을은 광주 곳곳에서 봉사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피해지역이 넓고 비가 계속 이어지고 있어 현재도 복구가 더딘 상황이다.

 

이에 CMB광주방송 임직원 30명은 지역민의 아픔에 동참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자원봉사단을 꾸려 11일 신덕마을을 찾았다.

 

이들은 마을 곳곳을 돌며 쓰레기와 잔해를 청소하고 도로가 좁아 중장비를 이용할 수 없는 폐 가구들을 직접 나르며, 수해 생채기가 고스란히 남은 침수주택 정리에 일손을 도왔다.

 

침수피해를 입은 주민 A씨는 가전제품들이 무거워 옮길 엄두를 못 내고 있었다며 CMB직원들이 이렇게 수해현장에 직접 찾아와 도와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CMB 김태율 대표는 "그동안 지역밀착형 방송을 진행해온 CMB광주방송에서 지역민의 아픔을 현장에서 나눈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민과 함께 호흡하는 CMB광주방송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492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구름 가득한 가을 하늘 아래 화순 영벽정 그리고 기차
  •  기사 이미지 보성세계차엑스포 개막, 류지광.추가열 차밭 힐링 토크 콘서트
  •  기사 이미지 황금빛 상황버섯이 ‘주렁주렁’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