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굿네이버스 전남동부지부, ‘2020년 여름 희망나눔학교’ 진행 - 3일부터 2주간 지역 내 115명 아동 대상으로 프로그램 실시 - 방학 중 결식이나 돌봄 공백이 우려되는 아동 위해 중식 지원, 문화 체험, …
  • 기사등록 2020-08-09 21:10:0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3일(월),굿네이버스 전남동부지부(지부장 이기석)는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사장 한상윤)과 함께 3일부터 2주간 방학 중 위기가정 아동 지원을 위한 ‘2020년 여름 희망나눔학교’를 시작한다.

 

이번 희망나눔학교는 전남동부권 지역 내 6개 학교, 115명 아동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올해로 19년째 진행 중인 ‘희망나눔학교’는 결식과 돌봄 공백이 우려되는 방학 중 위기가정 아동에게 균등한 기회를 제공하여 아동 권리와 사회성을 증진시키는 굿네이버스의 대표 사업이다. 이번 희망나눔학교에서는 ▲중식 지원 ▲‘신나는 희망나눔학교 놀이터’ 프로그램 ▲‘우리가 꿈꾸는 행복한 일상’주제 공모전 ▲문화 및 진로체험 등을 진행한다.

 

굿네이버스 전남동부지부는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일상의 변화 속에서 도시락과 보조식을 통한 균형 있는 식단 유지와 놀 권리 보장에 중점을 뒀다. 특히, 놀이 프로그램 ‘신나는 희망나눔학교 놀이터’는 아동이 주체가 되어 직접 놀이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아이들이 느끼고 있는 스트레스와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또한, ‘우리가 꿈꾸는 행복한 일상’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 이전의 일상 속에서 자유롭게 누렸던 권리의 소중함을 표현해보는 공모전과 실내 문화 체험, 지역 전문가 재능기부를 통한 진로체험 ‘미래드림’도 함께 진행된다.

 

이뿐 아니라, 보건·위생 교육을 실시하고 코로나19로 인한 우울, 불안 등을 예방하기 위한 정신건강예방교육을 통해 아이들의 마음 방역을 지원한다. 모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적절한 간격 유지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안전한 환경에서 이루어질 계획이다.

 

이기석 굿네이버스 전남동부지부장은 “이번 여름 희망나눔학교는 지역 내 돌봄 공백을 채우기 위해 대면으로 진행하게 되었으며 아동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프로그램을 진행하도록 노력하고자 한다”며,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높아졌던 아동들의 심리적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도록 다양한 놀이 프로그램을 통해 즐거움을 느끼게 하며 알찬 방학으로 기억에 남도록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지난 2011년 BMW 코리아와 딜라사가 함께 설립한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지난 2012년부터 9년째 희망나눔학교 사업을 후원하고 있으며 어린이·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02년부터 18년간 진행된 희망나눔학교에는 전국 5,127개 초등학교 108,925명의 아동이 참여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477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구름 가득한 가을 하늘 아래 화순 영벽정 그리고 기차
  •  기사 이미지 보성세계차엑스포 개막, 류지광.추가열 차밭 힐링 토크 콘서트
  •  기사 이미지 황금빛 상황버섯이 ‘주렁주렁’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