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양 음식 테마관광, 차별성과 맛이 핵심이다 - 농업 칼럼니스트 농학박사 허북구
  • 기사등록 2020-07-31 10:35:13
기사수정

광양시가 최근 음식 테마관광 활성화에 발 벗고 나섰다. 맛 여행이 관광의 한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는 흐름에 편승하기 위해서이다. 인기 맛 여행지가 되면 지역 경제의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된다. 지역의 자영업 생태계가 긍정적으로 조성되고, 시의 브랜드 가치도 높아지므로 음식관광지화는 욕심 부려서 추진할만한 테마이다.

 

인기 맛 여행지는 매력적이지만 조성은 쉽지가 않다. 기존에 조성 된 곳들은 대체적으로 인구가 많은 지역, 인기 관광지와 결부 된 곳, 특정 음식 소재의 산지 등이다. 이곳들은 장기간에 걸쳐 형성된 곳들로 자본, 맛, 환경, 매스미디어, 정보통신, SNS 등의 활용으로 급조된 곳들과는 달리 역사성과 차별성이 자산이고, 생명력이 길다.

 

그러므로 지자체에서 기존에 정착과 숙성된 인기 맛 여행지 같은 곳을 만들려면 우선적으로 역사성과 차별성을 찾아 토대로 삼고, 맛 수준을 높여야 한다. 그 다음 여행객을 끌어들일 볼거리, 즐길 거리를 만들고, 장소와 맛이 조화를 이뤄야 하는 조건을 충족시켜 나가야 한다.

 

차별성 구축은 마케팅의 핵심이 된다. 이것을 근거로 여행객들에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게 하고, 맛보고 싶다는 생각, 가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할 수 있다. 차별성이 관광객을 끌어들이는 도구라며, 맛에 대한 만족감 제공은 재방문, 동반 방문, 입소문 등 촉진도구가 되어 지속가능하게 하는 힘이 된다.

 

차별성은 이처럼 음식 관광활성화의 성패를 좌우하고, 지역 차원에서 추진해야하므로 광양시는 이 부분에 대해 면밀하게 분석하고, 이것을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광양음식의 차별적 특성을 살펴보면 의외로 많다.

 

차별성은 광양이라는 장소 외에 지명도, 조리방법, 맛 등 다양하다. 우선, 광양숯불고기는 지명도 자체로서 차별성을 가진 음식이다. 남해고속도로 섬진강휴게소에 판매하는 재첩비빔밥과 광양기정떡, 광양백운산고뢰수 또한 지역성과 지명도에 의한 차별성을 갖지만 광양숯불고기에는 미치지 못한다.

 

광양 음식 소재 중에 차별성을 갖는 것에는 재첩(수제비, 재첩무침, 비빕밥, 재첩전), 매실(장아찌, 음료, 소스), 전어(구이, 무침, 회), 은어(튀김, 회, 매운탕), 광양 김(김국, 김, 김무침), 광양 김부각, 광양 밀시(곶감), 백운배(음료), 홍맛, 방앗잎(전, 매운탕 등), 제피(김치, 매운탕 등), 고들빼기(김치)가 있다. 이것들은 특산지, 우수한 품질 및 식용문화에 의해 광양에서 많이 이용되거나 광양 특산으로 알려진 것들이다.

 

광양 음식의 조리 방법에는 숯불구이(광양숯불고기, 광양닭숯불구이, 광양숯불장어, 광양 양념 전어 구이, 양념 생선구이)가 유명하며, 양념(소스)을 하고, 숯 위에 석쇠를 올려서 하는 직화구이라는 특성이 있다. 이외에 찜(간재미 찜), 발효(기정떡), 무침(전어)이 있으나 숯불구이에는 미치지 못한다.

 

완성 및 조리된 음식에는 광양숯불고기, 기정떡, 민물매운탕이 있는데, 기정떡을 제외하고는 밥과 곁들여서 먹는 음식이다.

 

차별화된 광양의 반찬류에는 광양고들빼기김치, 광양매실장아찌, 광양제피김치가 있고, 소스류에는 제피소스, 방앗잎소스와 함께 숯불구이 및 찜용 양념이 있다. 음료에는 광양백운산 고로쇠, 광양매실차가 산지적 특성을 갖고 있다.

 

특정 장소를 배경으로 한 음식에는 망덕포구 전어와 홍맛, 광양읍내 숯불고기, 남해고속도로 섬진강 휴게소의 재첩비빕밤, 성불계곡과 백운동계곡의 계절음식이 있다. 이중 재첩비빔밥은 남해고속도로 섬진강 휴게소 이용객들에게 특산 음식으로 홍보되면서 판매되고 있다.

 

광양음식은 이와 같이 완성된 상품으로서의 음식 보다는 자원적인 성격을 갖는 조리방법, 사용소재, 반찬, 사용되는 소스(양념), 장소 적인 특성을 갖고 있는 것들이 많다. 이렇게 많은 자원측면에서는 좋지만 상품화 및 마케팅 시 집중화가 어려우므로 단순화해야 한다.

 

단순화는 차별화된 특정 소스 중심의 음식이나 숯불구이처럼 특정 조리 방법 중심의 음식으로 카테고리를 만들어야 한다. 그 다음 소스나 조리 방법을 전통음식과 현대 음식에 적용해 차별화시키되 맛 좋은 음식을 개발해 나가는 전략을 취해야 한다.

 

따라서 광양시에서 음식 테마관광 활성화를 위해 우선적으로 해야 할 일은 광양 음식만의 우수한 차별화성을 발굴하여 단순화시킨 다음 여행객들에 보낼 호소력 있는 메시지를 만들어야 한다. 음식 테마관광 활성화 사업은 그 메시지가 중심이 되도록 준비하고, 메시지가 발신해도 될 만큼 준비가 되면 메시지를 강력하게 발신해야 한다.[전남인터넷신문]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42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집중호우, 지붕 위의 구례 소, 쌍둥이 송아지 순산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  기사 이미지 ‘수마(水魔)’가 삼켜버린 가을 추수의 꿈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