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남도․광주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선정 - 에너지신산업․미래형운송기기 핵심분야 인재양성, 국비 480억 확보
  • 기사등록 2020-07-16 18:16:25
기사수정

전라남도와 광주광역시는 정부 공모사업으로 신청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은 지자체와 대학이 협력해 지방대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혁신을 이루자는 취지의 교육부 공모사업이다.

 

16일 교육부 발표에 따르면 총 14개 지자체가 10개 플랫폼을 구성해 지원했으며, 현장평가를 포함해 지자체의 적극적인 의지를 비롯 대학과 협업 체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광주․전남, 경남, 충북 등 최종 3곳을 선정했다.

 

광주․전남이 협업해 신청한 광주․전남 지역혁신플랫폼 사업에는 총 686억 원(국비 480억 원, 지방비 206억 원)이 투입돼 지역의 인재를 양성하는데 사용된다.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는 대학과 지역이 협력관계를 형성해 우수인재를 육성하고 청년의 지역 정주율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전남대학교를 총괄 대학으로 정해 15개 광주․전남 참여 대학, 광주․전남 테크노파크 등 유관기관과 함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은 에너지 신산업과 미래형 운송기기 두 가지 핵심 분야를 중심으로 지역혁신 인재를 육성한다.

 

특히 에너지신산업 분야 2과제(에너지 효율향상, 기후변화 대응형 신재생에너지 인재양성)와 미래형 운송기기 분야 1과제(미래 지능형 모빌리티 신산업 핵심인력양성)는 문재인 정부가 발표한 한국판 뉴딜정책 10대 대표과제 중 그린에너지,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와 직접적으로 연관돼 정부의 미래사회 선도를 위한 혁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지자체와 대학, 지역혁신 기관들의 참여와 연계․협업으로 지역혁신 역량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광주.전남의 인재를 양성하고 정착 기반을 마련해 국가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33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 차돌 복숭아 맛과 품질 좋아
  •  기사 이미지 30년 베테랑 어부 “함평낙지 잡기 힘드네”
  •  기사 이미지 장맛비 속에 붉게 익어간 고추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