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더불어민주당 광주지역 국회의원 전원,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찬성 - OECD 산재사망 1위, 조속한 입법으로 개선해야
  • 기사등록 2020-06-03 17:09:23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한상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광주지역 국회의원 8명 전원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위해 우선 입법에 동의하고,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은 안전사고에도 책임을 제대로 묻지 못했던 것을 개선하여 기업법인 및 최고책임자가 위험방지의무를 소홀히 하지 않을 것을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다.

 

광주지역 국회의원 8명 전원은 “대한민국은 1인당 소득은 3만 달러를 넘어섰고, 세계 13위의 산업발전 국가임에도 OECD 국가 중 노동자 산재율과 사망률 1위라는 불명예에서 하루빨리 벗어나야 한다.”면서 “2018년 12월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용균 청년의 사망사고 이후 28년 만에 산업안전보건법이 개정되었지만, 사망사고를 낸 기업에게 제대로 된 처벌을 하는 조항은 여전히 마련되지 않아 중대재해가 계속되고 있어 이를 해결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특히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송갑석 위원장은 “지난 5월 22일 산업재해로 목숨을 잃은 우리 지역 고 김재순 청년노동자의 명복을 빈다.”면서 “자본과 이윤이 사람의 생명보다 우선되는 행태를 바로잡기 위해 입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2020. 6. 3.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8081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유)치평개발, 코로나19 위기 극복 후원금 기탁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하늘에 열린 애플수박 1인 가구에 최고
  •  기사 이미지 함평엑스포공원, 촉촉이 젖은 수련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