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늦봄에 찾아온 노고단 상고대 - 지리산국립공원, 봄을 시샘하는 상고대
  • 기사등록 2020-04-23 18:33:30
  • 수정 2020-04-23 18:45:2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소장 김병채)는 지리산국립공원 노고단 정상부에 상고대가 피었다고 전했다.

 

금일(4월23일) 노고단 일대의 아침 기온이 영하 6도로 떨어지면서 섬진강의 습기를 담은 바람의 영향으로 서리꽃이 피어났다.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 염기원 행정과장은 “늦봄 지리산 노고단 일대에 상고대가 활짝피어 탐방객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며 “진달래와 어우러진 상고대를 놓치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7845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인천시 특사경, 원산지 및 축산물위생관리법 위반업체 적발
  •  기사 이미지 여수시, 섬 발전협의회서 2026섬박람회 개최지지 공동성명 받아
  •  기사 이미지 장성 황룡강 서삼교 ‘노란장미터널’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