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양119안전센터 논 밭두렁 소각 화재주의 당부
  • 기사등록 2020-03-06 10:05:40
기사수정


광양소방서(서장 송태현) 광양119안전센터(센터장 정재호)는 논.밭두렁 소각 중 임야 화재로 발전, 인명과 재산 피해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시민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기온이 풀리면서 많은 농가들이 메마르고 건조한 날씨 속에 하천 주변과 논.밭두렁, 잡초를 소각하고자 피운 불씨로 인한 화재가 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농가들은 병해충 방제 효과 등을 이유로 논둑 태우기를 계속하고 있다. 하지만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논두렁을 태운 직후 미세동물을 조사한 결과 해충은 11%만 죽은 반면 거미 등 해충의 천적은 89%가 사라진 것으로 나타나 농가들이 생각하는 것만큼 방제 효과가 크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광양119안전센터장은 “최근 농사 준비를 위한 논, 밭두렁 소각이 급증하면서 화재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며 “자칫 산불로 번질 위험이 높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7499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 벚꽃 개화
  •  기사 이미지 하얀 목련이 필때면...
  •  기사 이미지 산수유, 장성 황룡강의 봄을 노랗게 물들이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