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그 남자의 기억법’ 김동욱, 체중 감량에서 앵커 발음 연습까지 - 김동욱, 2019 MBC 연기대상부터 상대역 문가영까지!
  • 기사등록 2020-03-04 08:29:21
기사수정

<사진> MBC ‘그 남자의 기억법’

[전남인터넷신문/신종철 기자]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으로 3월 18일 안방극장을 찾아올 김동욱이 과잉기억증후군의 국민 앵커 ‘이정훈’ 변신을 위해 14kg 감량에서 앵커 발음 연습까지 남다른 준비 과정을 밝혔다.

 

2020년 3월 18일 수요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연출 오현종, 이수현/극본 김윤주, 윤지현/제작 초록뱀 미디어)은 과잉기억증후군으로 1년 365일 8760시간을 모조리 기억하는 앵커 이정훈(김동욱 분)과 열정을 다해 사는 라이징 스타 여하진(문가영 분)의 상처 극복 로맨스. 김동욱과 문가영이 주연을 맡고 김윤주 작가와 오현종 감독이 의기투합해 2020년 상반기 안방극장을 설레게 할 멜로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중 김동욱은 모든 시간을 기억하는 과잉기억증후군의 차세대 국민 앵커 ‘이정훈’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하고 있다. 그동안 다양한 배역을 통해 매번 색다른 연기를 보여준 김동욱이기에 그가 ‘그 남자의 기억법’을 통해 보여줄 모습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해 MBC 연기대상을 수상한 김동욱은 예비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인터뷰를 시작했다. 그는 “변함없이 지켜봐 주신 분들과 새로이 관심을 갖고 응원해 주신 분들이 계신 덕분에 너무나 큰상을 받을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전한 뒤 ”상을 받은 행복함은 충분히 느꼈으니, 이젠 책임감과 감사함을 가지고 더 많은 작품에서 실망시키지 않는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해 그가 앞으로 보여줄 모습에 기대를 높였다.

 

특히 앞서 공개된 티저 예고편에서 김동욱은 전작과는 180도 다른 분위기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대해 김동욱은 “이정훈 캐릭터를 위해 14kg정도 감량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체중조절은 작품을 준비하면서 감독님, 작가님과 상의해 외형적으로 변화를 주는 것이 캐릭터에 도움이 되겠다고 판단할 될 때 한다”고 전해 새로운 역할을 만들어내기 위한 그의 남다른 애정과 고민을 느낄 수 있었다.

 

또한 김동욱은 외적인 변화뿐만 아니라 앵커 변신을 위해 내적인 노력도 쏟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실제로 저와 비슷한 나이대의 앵커분들이 꽤 계시다. 극중 정훈도 앵커로서 나이가 많은 편은 아니라서, 제 나이대의 앵커분들이 진행하는 모습을 찾아보며 연습했다. 더불어 유명한 앵커분들의 젊은 시절 뉴스 진행하던 모습들을 찾아보며 만들어 나갔다”고 전했다. 나아가 “실제 방송된 뉴스들의 앵커 멘트들로 연습하고, 직접 앵커분을 만나 뵙고 녹음본을 들려 드린 다음, 조언을 얻고 수정하는 방법으로 연습을 했다”고 덧붙였다.

 

그런가 하면 김동욱은 상대역인 문가영에 대한 신뢰와 고마움을 드러냈다. 그는 “현장에서 만날 때마다 늘 긍정적이고 밝은 에너지를 주는 배우다. 연기를 잘하는 것은 물론이고, 인내심과 정신력, 체력 등 뭐 하나 부족한 것이 없다”고 칭찬하며 “정말 좋은 동료를 만나 연기하게 되어서 감사하고 즐겁다”고 전해 두 사람이 보여줄 케미스트리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은 ‘더 게임’ 후속으로 2020년 3월 18일(수) 밤 8시 55분 첫 방송 예정이다.

 

<’그 남자의 기억법’ 과잉기억증후군의 국민 앵커 이정훈 役 김동욱 인터뷰>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서 이정훈 역을 맡은 배우 김동욱의 인터뷰 자료를 보내드립니다. 보시고 좋은 소스로 활용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Q1. 2019년 MBC 대상 수상에 대한 감사 인사

변함없이 지켜봐 주신 분들과 새로이 관심을 갖고 응원해 주신 분들이 계셨던 덕분에 너무나 큰상을 받을 수 있었다. 상은 행복함과 책임감이 공존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상을 받은 행복함은 충분히 느꼈으니, 이젠 책임감과 감사함을 가지고 더 많은 작품에서, 실망시키지 않는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Q2. 체중 조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때보다 14킬로그램 정도 감량했다. 체중조절은 작품을 준비하면서 감독님, 작가님과 상의해서 외형적으로 변화를 주는 것이 캐릭터에 도움이 되겠다고 판단이 될 때 한다.

 

Q3. 앵커 캐릭터를 위한 노력과 신경 쓴 부분

실제로 저와 비슷한 나이대의 앵커 분들이 꽤 계시다. 극중 정훈도 앵커로서 나이가 많은 편은 아니라서, 제 나이대의 앵커 분들이 진행하는 모습을 찾아보며 연습했다. 더불어 유명한 앵커분들의 젊은 시절 뉴스 진행하던 모습들을 찾아보며 만들어 나갔다. 뿐만 아니라 실제 방송된 뉴스들의 앵커 멘트들로 연습하고, 직접 앵커 분을 만나 뵙고 녹음본을 들려 드린 다음, 조언을 얻고 수정하는 방법으로 연습했다.

 

Q4. 문가영과의 연기 호흡

현장에서 만날 때마다 늘 긍정적이고 밝은 에너지를 주는 배우다. 연기를 잘하는 것은 물론이고, 인내심과 정신력, 체력 등 뭐 하나 부족한 것이 없다. 정말 좋은 동료를 만나 연기하게 되어서 감사하고 즐겁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748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전남도민명예기자단 농촌 일손 돕기 앞장
  •  기사 이미지 수국 만개한 함평자연생태공원
  •  기사 이미지 의병의 고장 보성, 의병의 날 행사 개최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