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굿네이버스-신한금융그룹-사회복지공동모금회, 18호 희망영웅상 전달 - 여수바다 트럭 추락사고 인명구조 시민,“두 분 다 무사해서 다행” - 14일(화), 여수해양경찰서에서 김진운 씨에게 18호 희망영웅상 전달
  • 기사등록 2020-01-14 19:03:57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양진옥, www.gni.kr)는 14일(화), 여수 앞바다에 추락한 트럭을 목격하고 바다에 뛰어들어 운전자와 동승자를 구출한 김진운 씨에게 18번째 희망영웅상을 수여 했다고 밝혔다.

 

‘희망영웅’상은 굿네이버스가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신한 희망사회 프로젝트 내 위기가정 재기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갑작스러운 위기에 처한 이웃을 도운 의인을 선정하여 포상함으로써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여수 소호항 인근에서 낚시가게를 운영하는 김진운 씨는 지난 1월 4일 오전, 출항 준비를 위해 자신의 낚싯배로 가던 중 여수 소호항 내 도로에서 마주 오던 차량을 피하려다 3m 아래 바닷물에 빠진 트럭을 목격했다. 김 씨는 사고 목격 후 주변에 있던 철제 의자를 가지고 바다에 뛰어들었고 트럭 앞 유리를 깨 운전자와 동승자를 차례로 구출해 바지선으로 옮겼다. 김 씨는 20여 분간의 사투 끝에 2명을 구조한 후 119에 신고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김진운 씨는“119에 신고하고 기다리는 것도 잠시 생각했지만, 너무 늦을 것 같아 바로 뛰어들었다”라며 “제가 아니더라도 누구든지 했을 일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이날 전달식은 여수해양경찰서에서 진행됐으며 박병기 굿네이버스 광주전남본부 본부장, 차성종 신한은행 호남본부본부장, 이철우 여수해양경찰서 서장 및 관계자와 18번째 희망영웅상 수상자 김진운 씨가 참석했다.

 

박병기 굿네이버스 광주전남본부 본부장은“자신의 안전도 보장할 수 없는 상황에서 위기에 처한 시민의 생명을 구한 희망영웅 김진운 씨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차성종 신한은행 호남본부 본부장은“앞으로도 이웃을 위해 힘쓰는 희망영웅이 더 많이 나올 수 있도록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지속해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굿네이버스와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신한 희망사회 프로젝트’위기가정 재기지원사업을 통해 지속해서 희망영웅을 선정할 예정이다. 희망영웅은 위기가정재기지원 사무국(02-6424-1551)을 통해 추천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shinhanhope.com)와 카카오플러스친구(신한희망사회프로젝트 위기가정재기지원)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709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유)치평개발, 코로나19 위기 극복 후원금 기탁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하늘에 열린 애플수박 1인 가구에 최고
  •  기사 이미지 함평엑스포공원, 촉촉이 젖은 수련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