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강진군, 치매환자 주간보호 ‘쉼터’ 확대 운영 - 이달 13일부터 15명 대상 주5일, 치매안심센터 쉼터 운영
  • 기사등록 2020-01-14 15:40:1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 강진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13일부터 경증 치매환자 15명을 대상으로 낮 시간동안 보호하고 인지기능 회복을 돕기 위한 ‘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주 3회였던 쉼터를 올해는 주 5회로 확대 운영하고 치매환자의 안전을 위해 무료 셔틀차량을 운행할 계획이다.

 

쉼터는 혼자 거동이 가능하고, 문제행동 등 증상이 심하지 않는 경증 치매 환자 대상으로 운영되며, 2개월 간 주 5일 하루 3시간씩 작업치료사와 전문강사가 진행하는 인지재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프로그램은 기억회상, 미술요법, 원예요법, 운동 프로그램 등으로 인지력을 자극하는 다양한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되어 있어 치매 증상을 완화하는데 도 움을 준다.

 

강진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쉼터 이외에도 치매조기검진, 고위험군 인지강화 교실, 치매 예방교실, 치매환자 가족모임, 조호물품 지원, 치매치료비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709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집중호우, 지붕 위의 구례 소, 쌍둥이 송아지 순산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  기사 이미지 ‘수마(水魔)’가 삼켜버린 가을 추수의 꿈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