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여수시-롯데케미칼(주)‧GS에너지(주), 8천 억 투자협약 - 여수시청서 협약식…전남지사, 여수시장, 기업대표 등 50여 명 참석 - 여수산단 롯데케미칼 4공장 10만㎡에 석유화학 공장 증설…직원 150명 채용
  • 기사등록 2019-12-11 17:31:0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박문선기자] 여수시가 전라남도, 롯데케미칼(), GS에너지()8000억 규모의 석유화학 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여수시에 따르면 10일 오후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권오봉 여수시장, 롯데케미칼() 임병연 대표와 GS에너지() 허용수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이 열렸다.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좌측 첫 번째), 권오봉 여수시장(우측 첫 번째), 롯데케미칼() 임병연 대표(좌측 두 번째), GS에너지() 허용수 대표(우측 두 번째)가 투자협약서에 서명


 

협약에 따라 롯데케미칼()GS에너지()는 합작사를 설립해 오는 2023년까지 여수산단 롯데케미칼 4공장 10에 석유화학 제품 생산 공장을 짓는다.

 

이를 통해 연간 C4 유분(합성수지 원료) 21만 톤과 BPA(에폭시 수지 원료) 20만 톤을 생산하고, 직원 150명을 채용한다.

 

이와 함께 소속 직원 전입, 여수시민 채용, 지역물품 우선 구매, 지역기업 우선 이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노력한다.

 

여수시와 전라남도는 이번 투자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행정 지원에 힘쓴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번 협약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지역 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더 많은 투자협약을 이끌어 내겠다고 말했다.

 

지난 1976년 설립된 롯데케미칼()은 국내외 28개 자회사와 관계사를 보유한 석유화학계 기초화학물질 제조사다. 기초유분, 합성수지, 합성고무 등을 생산하고 있으면 연 매출액은 101338억 원에 달한다.

GS에너지는 지난 2011년 설립된 가스 석유화학계 기초화학물질 제조공급사로 국내외 12개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다. 원유가스 광구 개발 및 LNG터미널 운영에 주력하고 있고 연 매출액은 3523억 원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6866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30년 베테랑 어부 “함평낙지 잡기 힘드네”
  •  기사 이미지 장맛비 속에 붉게 익어간 고추
  •  기사 이미지 우렁이 알의 아름다운 자태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